‘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서정연 집 침입! 연쇄살인범 본능 폭주!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가 서정연의 집에 침입해 그녀를 위협하는 일촉즉발의 상황이 포착됐다. 12년간 교도소에서 억눌려왔던 연쇄살인범의 본능이 폭주한 그는 정인기의 목숨을 빼앗은 뒤 다음 목표로 서정연을 삼으며 서서히 장기용을 압박하고 있다. 과연 지극한 모성애로 중무장한 서정연이 허준호에게서 살아남을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톱스타가 된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지난 25-26회에서 윤희재(허준호 분)는 아들인 채도진(장기용 분)을 자신보다 더 아들처럼 대했던 고이석(정인기 분)을 해치고, 채옥희(서정연 분)까지 찾아갔다. 그는 아무 일 없었다는 듯 옥희에게 반갑게 인사를 건네 공포감을 자아냈다.

 

12일 공개된 사진에는 희재와 옥희가 대치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희재는 자비 없는 무표정한 얼굴로 옥희를 바라보고 있다. 반면 옥희는 결박 당한 손을 뒤로 한 채 옴짝달싹 못하는 상황에서도 독기 서린 눈빛으로 희재에게 대응하고 있다.

 

지금까지 희재는 자신의 아들인 도진이 가장 자신을 닮은 아들이라고 생각하며 어린 시절부터 도진에게 비틀린 부정을 표출했다. 그리고 그는 12년 만에 교도소에서 탈주한 뒤 도진을 나약하게 만든 주변 인물들을 처치하고 나선 것이다.

 

도진이 자라면서 힘들어할 때마다 지극한 모성애로 그를 끌어안았던 옥희는 당연히 희재에게 눈엣가시였다. 희재의 목표물이 된 옥희는 아무런 손을 쓸 수 없는 상황. 과연 그녀는 일촉즉발의 위험 상황에서 무사히 벗어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이리와 안아줘’ 측은 “탈주 이후 폭주한 희재가 악행을 멈추지 못하고 있다. 옥희가 희재의 위협에서 무사히 빠져나올 수 있을지 두 사람의 숨막히는 대치 상황은 오늘(12일) 밤 방송을 통해 확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오늘(12일) 목요일 밤 10시 27-28회가 방송된다.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7:12 [14:19]   최종편집: ⓒ newswave
배우 손병호, ‘동상이몽2’ 합류! 리얼한 일상생활 공개예정
박효신 근황, 눈에 띄게 야윈 얼굴
야노시호 근황, 아름다운 하와이 속 빼어난 미모 눈길
허경환, ‘뜻밖의 Q’ 녹화 포기 사상 초유의 사태 발발!
'전지적 참견 시점' 신현준, 청국장 없이는 못 살아!
'배틀트립' 박은혜-안미나, "이게 무슨 소리야?" 고성난무 나이트 사파리 투어!
'라이프 온 마스' 정경호X박성웅, 척하면 척 콤비 플레이 현장!
'아는 와이프' 호기심 자극하는 단체+캐릭터 포스터 3종 공개!
'라이프' 아픈 마음까지 어루만지는 ‘미소 천사’ 원진아 스틸컷 첫 공개!
‘당신의 하우스헬퍼’ 하석진이 살림과 함께 선사한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
김충재, 무더위에도 열일하는 우월한 비주얼
'미스 함무라비' 종영까지 단 1회! 아쉬움 달랠 비하인드 大방출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