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 정진영 “끊임없는 반전의 드라마, 비밀의 중심에 장태준이 있다.”



배우 정진영이 “끊임없는 반전의 드라마 ‘스케치’, 예상할 수 없는 속도와 전개에 크게 끌렸다”라며 2년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하게 된 이유에 대해 밝혔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스케치: 미래를 그리는 손’(이하 스케치)(극본 강현성, 연출 임태우, 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는 정해진 미래를 바꾸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수사 액션 드라마. 정진영이 연기하는 장태준은 극 중 미래를 그리는 형사 유시현(이선빈)보다 더 강력하게 미래를 보는 힘을 가진 인물이다.

 

최근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장태준은 김도진(이동건)에게 “자네한테 살아가야할 이유를 주지”라며 그의 조력자가 될 것을 암시했다. 태준과 도진이 함께 강동수(정지훈), 유시현(이선빈)을 비롯한 경찰 특수 수사팀인 나비 팀과 어떻게 대립하게 될지 궁금증해지는 대목.

 

하지만 그 외에 장태준에 대해 알려진 정보는 거의 없다. 이에 대해 정진영은 “그런 태준의 미스터리함에 끌렸다”라며 “드라마 안에 끊임없는 반전과 숨겨진 비밀이 곳곳에 배치돼있다. 그리고 그 비밀의 중심에 장태준이 있다”라고 했다. 여기에 “사건의 퍼즐을 맞추기 위해서는 작은 디테일도 놓치지 말 것”이라는 유용한 팁까지 전해 기대를 불어넣었다.

 

이야기의 전개상 배우 이동건과의 호흡이 중요한데, “‘스케치’를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게 됐다”는 정진영은 “본인이 진지하고 선한 인간이기에 작품 속 도진과 부합하는 인성인 것 같다. 연기와 현실과의 차이가 거의 없다. 당연히 함께 연기를 맞추는데도 좋다”라며 진한 남남(男男) 케미에 대해서도 기대케 했다.

 

장르를 불문하고 심도 있는 깊은 연기로 사랑받아왔던 배우 정진영. 그럼에도 “연기는 늘 어렵다”라며 “특히 이번 작품에서는 끊임없이 변화해야 하고 순간순간 호소력을 줘야한다. 그래서 더 노력하고 있다”라는 남다른 각오를 이야기했다. ‘스케치’를 통해 또 어떤 압도적인 연기력을 보여줄 수 있을지, 벌써부터 첫 방송이 기다려지는 이유다.

 

‘스케치’는 ‘에어시티’, ‘민들레 가족’, ‘짝패’, ‘유나의 거리’ 임태우 감독이 연출을 맡고, 드라마 ‘별순검 시즌3’, ‘신분을 숨겨라’, 영화 ‘임금님의 사건수첩’의 강현성 작가가 집필한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후속으로, 5월 25일 금요일 밤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네오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5:17 [09:54]   최종편집: ⓒ newswave
‘뜻밖의 Q’ 전현무-세븐틴 호시, 극과 극 개성 ‘루시퍼’ 커플 댄스!
오나미 근황, 역시 미녀 개그우먼
조윤희 이동건, 뒷모습만 봐도 행복함 가득
'서른이지만' 신혜선-양세종-안효섭, ‘따뜻X청량X설렘’ 공식 포스터 2종 공개!
박성광, ‘전지적 참견 시점’ 최초 여자 매니저와 첫 등장!
‘배틀트립’ 100회 특집! 서효림-이홍기, ‘현실남매투어’ in 캐나다!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완벽 슈트핏 대공개 ‘여심 저격 예고’
‘사생결단 로맨스’ 지현우-이시영-김진엽-윤주희, 미소 퍼레이드 포착! 관심!
‘댄싱하이’ 뜨거운 관심 지원 폭주! ‘실력X열정X포텐’ 넘치는 10대 댄서 3112명 도전장!
‘뮤지컬 디바’ 소냐, 3년만에 무대로 돌아오다!
‘친애하는 판사님께’ 권나라 “실제 아나운서처럼 표현하고 싶었다”
'당신의 하우스헬퍼' 석진이 찾아준 행복 & 하석진이 되찾은 웃음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