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둥이 근황, 의미있는 날을 기념해 공개
 
배우 송일국이 삼둥이들의 근황을 공개했다.
 
14일 송일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화이트데이~상술로 시작됐다고는 하나 제게는 의미 있는 날이기에 몇 글자 적어봅니다"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삼둥이들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재했다.
 
송일국은 "크리스마스이브에 프러포즈하고 아직 답을 듣지 않고 있었는데 그다음 해 화이트데이에 갑자기 아내가 반지 상자를 돌려주었다. 그 짧은 순간 "어? 이건 뭐지 주몽이 차인 거야?"(아직 주몽 촬영하고 있을 때다 ㅎㅎ) 그렇게 몇 년 같은 몇 분이 흐르고 아내가 내게 "반지 손에 끼워주세요!"(그럼 그렇지 ㅋㅋ) 그렇게 아내에게는 허락은 받았지만 처가댁의 허락이 남은 상황에서 나의 고등학교 선생님이자 아내 작은아버지(연애할 때 이 사실을 알고 정말 놀랐었다!)께서 학교생활을 그다지 성실하게 안 했음에도 장인 장모님께 저에 대해 좋게 말씀해 주셨다."라며 프로포즈 비하인드를 전했다.
 
이어 "아마 선생님 아니었으면 대한민국만세가 이 세상에 나오지 못했을지도 모른다. 화이트데이를 맞아 올해 정년퇴임하신 선생님이 생각 많이 나네요. 선생님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글과 함께 공개된 동영상에는 흰 모자에 제복까지 차려입은 송일국의 세 아들 대한, 민국, 만세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송일국과 삼둥이는 지난 2015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사진 출처 - 송일국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3:14 [16:52]   최종편집: ⓒ newswave
인기기사

미모 포텐 터진 ‘이다희’, 여신 자태 공항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