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아저씨' 배우 장기용의 파격 도전, “강렬한 캐릭터, 배우로서 로망 있었다.”


배우 장기용이 ‘나의 아저씨’를 통해 파격적인 도전에 나선다. 본인의 말을 빌자면, “이번 역할은 변신이 아니라 도전이다.”

 

오는 21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극본 박해영,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초록뱀미디어)는 삶의 무게를 버티며 살아가는 아저씨 삼형제와 거칠게 살아온 한 여성이 서로를 통해 삶을 치유하게 되는 이야기. 장기용은 극중 퍽퍽한 현실을 온몸으로 버티며 살아가는 여자 이지안(이지은)의 곁을 맴도는 거친 남자 이광일 역을 맡았다.

 

지난가을, 전작을 통해 훈훈한 대학 선배의 모습으로 여심을 흔들었던 장기용. ‘나의 아저씨’에선 180도 이상의 달라진 캐릭터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광일은 나쁜 남자다”라고 한 마디로 설명했고, 이어 “속으로는 남모를 아픔을 지녔다”고 덧붙였다. “배우로서 강렬한 캐릭터를 꼭 한번 해보고 싶었다. 광일을 만난 순간부터 묘하게 끌리는 느낌이 있었다”는 소회는 그가 어떤 연기로 광일이란 캐릭터에 나쁜 매력을 불어넣을지 궁금케 하는 대목이다.

 

장기용은 “아직 제가 연기로 많은 것을 보여드리지 못했기 때문에 이번 역할은 연기 변신이라기 보다는 도전이라고 봐주셨으면 좋겠다. 부족한 부분들을 채워가고 있다”고 했다. 그래서 더욱 세심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고, 캐릭터가 지닌 특유의 어둡고 악한 분위기를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늘 고민하고 있다고. 그 노력의 일례로 “누아르 영화의 개성 강한 캐릭터들을 많이 찾아봤다. 대본에서 드러나는 광일의 거친 말투와 행동들을 나만의 방식으로 자연스럽게 표현하기 위해 계속 연구하고 있다”고 한다.

 

“오디션을 본 이후 캐스팅이 됐다는 소식을 듣고 굉장히 기뻤다. 동시에 잘할 수 있을까 하는 걱정도 밀려왔다”라고 본격적인 촬영 전의 기억을 떠올렸지만, 이내 곧 “현장에서 김원석 감독님을 믿고 따라가고 있다. 감독님의 섬세한 디렉션을 따라 연기하다 보면 나도 모르는 나의 모습이 나온다. 신기한 경험을 하고 있다”는 장기용. 한층 더 업그레이드되고, 한층 더 달라진 그의 도전적 매력이 기대되는 이유다.

 

한편, ‘나의 아저씨’는 웰메이드 작품 메이커 tvN ‘미생’, ‘시그널’의 김원석 감독과 ‘또 오해영’의 박해영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이선균, 이지은(아이유), 박호산, 송새벽, 이지아, 장기용 등 스크린에서도 함께 보기 힘든 믿고 보는 배우들의 총출연으로 캐스팅 단계부터 화제를 모으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나의 아저씨’ 3월2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

 

<사진제공- tvN>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3:14 [14:42]   최종편집: ⓒ newswave
신현준 득남, 결혼 5년만에 두 아들의 아빠
‘히든싱어5’ 전인권, 독보적인 밀당 클래스! 등장부터 우승까지 심장 쫄깃한 데뷔 40년차의 저력!
'미우새' 지상렬, 폭풍 친화력+개그감 고루 갖춘 충직한 일꾼 “훈훈해!”
‘이별이 떠났다’ 김산호, 이성재 이준영과 우정샷 “얼굴 몰아주기?”
'미스 함무라비' 고아라X김명수X류덕환X이엘리야 직접 뽑은 명장면부터 2막 관전 포인트까지!
'아는 와이프' 지성X한지민, 로맨틱 티저 포스터 최초 공개! 이제껏 본 적 없는 ‘if 로맨스’ 탄생 예고
'라이프' 조승우 캐릭터 포스터 공개! 분위기 압도하는 남다른 존재감 “훌륭한 배우들과 호흡 맞추며 최선 다할 것”
‘슈돌’ 강형욱x조운, 강아지와 함께하는 독(dog)박육아 ‘반응 폭발’
‘두니아’ 오스틴 강-정혜성, 잔소리 폭주 ‘김치전 로맨스’ 모드 ON! 이거 실화냐?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민영, 부회장 박서준 달콤 조련 스킬 4!
배우 양세종 화보 공개, 부드러운 남성미란 바로 이런 것!
라이머 안현모, 6.25전사자 유해발굴현장 시민들과 함께 한다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