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살래요' 주말의 아버지로 돌아온 유동근, 박선영-한지혜-여회현-금새록 가족 스틸컷 최초 공개!


‘황금빛 내 인생’ 후속으로 방영될 KBS 2TV 새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극본 박필주, 연출 윤창범, 제작 지앤지프로덕션)가 주말의 아버지로 돌아온 유동근과 그의 4남매 박선영, 한지혜, 여회현, 금새록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베레모에 캐주얼한 작업복 차림만으로 장인 포스를 풍기는 유동근은 수제화 장인 박효섭 역을 연기한다. 수십 년 째 수제화 공방을 운영하고 있는 효섭은 구두 만드는 일에 자부심을 가지고 정도를 걷는 인물로, 일찍이 아내와 사별하고 홀로 4남매를 키우며 자식들을 위해 살아왔다.

 

‘가족끼리 왜 이래’ 이후 3년 만에 KBS 주말드라마로 돌아온 유동근은 4남매를 벌써부터 “우리 아이들”이라고 칭하며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극중에서 효섭이 ‘오 솔레 미오’를 흥얼거린다. ‘오 나의 태양’이라는 뜻인데, 내가 맡은 역할이 우리 아이들의 태양이다”라고 효섭을 소개하며, “하지만 아이들 위에 있는 아버지는 아니다. 기존의 아버지보다 무겁지 않으면서도 박자감이 있는 캐릭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효섭네 4남매 선하, 유하, 재형, 현하 역은 각각 박선영, 한지혜, 여회현, 금새록이 맡았다. 첫째 선하는 패션회사 과장 자리에 오를 정도로 능력 있는 커리어 우먼인 동시에, 집에서는 아버지를 도와 동생들을 키우며 엄마 역할을 자처하는 속 깊은 딸. 4남매 중 가장 독립적인 성격인 둘째 유하는 악착같이 공부해 의대에 진학, 인턴까지 마치고 ‘개천의 용’이 되어 식구들의 자랑이 됐다. 재형과 현하는 5분 차이 쌍둥이 남매로, 계속되는 낙방으로 취업이 절실한 재형과 달리 현하는 타고난 센스로 각종 알바를 섭렵, 알바 퀸으로 거듭났다.

 

4남매와 함께 연기하기 위해 “네 명의 자식들과 어떻게 뒹굴어야 할까. 어떻게 같이 손잡고 친구처럼 지낼 수 있을까를 고민한다”는 유동근. 그러나 앞서 한 말이 무색하게 “극 중에서 이렇게 모자를 쓰거나 작업복 차림이 처음인데 현장에서 우리 아이들이 항상 아빠한테 너무 잘 어울린다고 용기와 격려를 해줘서 너무 좋고, 고맙다”며 이미 한 가족이 된 듯한 훈훈한 분위기를 자랑했다.

 

그러나 이전 주말드라마의 아버지와 차별화된 점은 효섭이 자식만을 바라보던 아빠에서 남자로 변화해 가는 과정을 그린다는 것이다. 첫사랑 이미연(장미희)이 그의 인생으로 들어오면서, ‘다시, 첫사랑’을 꿈꾸게 되기 때문이다. “로맨스 연기가 있고, 그걸 장미희씨와 하게 돼 무척 설렌다”며 유동근 역시 기대를 드러냈다.

 

한편, ‘같이 살래요’는 수제화 장인 효섭네 4남매에게 빌딩주 로또 새엄마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유쾌한 웃음과 감동으로 60대 신중년 부모 세대와 2-30대 자식세대의 썸과 쌈, 사랑과 전쟁을 통해 가족의 의미를 그려낼 2060 전세대 가족 로맨스를 보여줄 예정이다. KBS 2TV ‘황금빛 내 인생’ 후속으로, 3월 17일(토) 저녁 7시 55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지앤지프로덕션>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2:14 [09:47]   최종편집: ⓒ newswave
하시은 결혼, 조용히 준비 중
‘신과함께2’ 천만관객 돌파… 마동석의 4번째 천만영화!
김정민 근황, 눈길을 사로잡는 탄탄한 복근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가 위기에 빠지면, 송지효가 나타난다?!
‘라디오스타’ 배윤정, SNS 악플러 ‘현피(?)’ 요청 고백! 결말은?
'복수노트2' 김사무엘, 극과 극 3색 매력 완벽 구현! 안방극장 심쿵 소환!
'서른이지만' 신혜선-양세종, 연애세포 자극! 달달X설렘 바닷가 데이트 포착!
‘친애하는’ 윤시윤 이유영 롤러코스터 난간 오른 사건, 실제 있었다
배우 신소율, 신생 기획사 모먼트(MOMENT)와 전속계약!
'백일의 낭군님' 대체불가 배우 조성하-조한철, 사극에 존재감과 무게감 더한다!
'아는 와이프' 지성, 지하철 전력질주 포착! 절박한 표정으로 미스터리남 ?는 이유는?
장소연, 빅 포레스트 특별출연 확정! 조선족 말투 완벽 소화해 극에 재미 더한다!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