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 이보영-이혜영-전혜진-고보결, 비주얼 네 모녀! ‘웃음꽃 활짝’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가 이보영-이혜영의 반전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극중 10년간 엇갈린 이보영-이혜영-전혜진-고보결이 실제로는 끈끈한 ‘가족케미’를 보여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는 1월 24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연출 김철규/ 극본 정서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차가운 선생님(이보영 분)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 아이(허율 분)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모녀로맨스. 이 가운데 유쾌한 웃음이 끊이지 않는 촬영 현장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극중 이보영은 조류학 연구원에서 과학 전담 임시교사가 된 ‘수진’ 역을, 전혜진은 수진의 동생으로 질투가 강하고 욕심이 많은 ‘이진’ 역을, 고보결은 새내기 기자로 수진을 잘 따르는 막냇동생 ‘현진’ 역을 맡아 세 자매 사이에 갈등이 드러날 예정이다. 이러한 세 딸을 홀로 키운 이혜영은 당대 최고의 배우 강인한 엄마 ‘영신’ 역을 맡았다.

 

먼저 공개된 스틸 속 이보영과 이혜영은 극중 10년간 어긋난 모녀의 모습과는 달리, 서로의 눈을 마주치며 진솔한 대화를 나누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보영은 이혜영의 이야기가 흥미진진한 듯 깍지 낀 손을 턱에 대고 경청하고 있다. 그러면서 입가에는 미소가 떠나지 않아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느껴진다. 이혜영 역시 이보영 쪽으로 몸을 기울인 채 대화에 집중하고 있어 다정함이 묻어 나온다.

 

그런가 하면, 이혜영의 세 딸로 등장하는 이보영-전혜진-고보결 ‘비주얼 세 자매’의 유쾌한 모습도 포착됐다. 전혜진은 이보영에 대한 강한 질투를 보일 예정이지만 실제로는 새하얀 치아를 오롯이 드러내며 발랄한 매력을 풍기고 있다. 특히 이보영의 말 한 마디에도 웃음보를 터뜨리고 있어 시선을 끈다. 이보영을 잘 따르는 막냇동생 역할인 고보결도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웃음꽃 만발한 현장 분위기가 그대로 전해진다.

 

tvN ‘마더’ 제작진은 “극중 베일에 싸인 네 모녀가 함께하는 촬영장은 여배우들 간의 돈독한 사이가 돋보이며 따뜻함으로 가득하다”며 “특히 이보영이 이혜영에게 많은 조언을 구하고 이혜영 역시 다정한 미소로 화답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에 “이보영-이혜영을 중심으로 한 또 다른 모성애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는 도쿄 드라마 어워드 4관왕 등 작품성과 화제성이 검증된 최고의 웰메이드 일드로 손꼽히는 동명의 일본드라마를 원작으로 한다. ‘슬기로운 감빵생활’ 후속으로 오는 1월 24일(수) 밤 9시 3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tvN ‘마더’ 제공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4 [11:19]   최종편집: ⓒ newswave
배우 고두심, 시에라리온 재해 지역 아이들 만나고 돌아와… 30년 이상 선행 실천
공유 '82년생김지영', 김지영의 남편 정대현을 연기
'빅 포레스트' 폭망스타 신동엽, 대림동 완벽 적응! 알고 보면 대림동 핵인싸’등극
신인 배우 박정원 ‘프리스트’ 캐스팅 확정, 정유미와 호흡
김지수 만취, 결국 인터뷰 전면 취소
‘오늘의 탐정’ 귀신 최다니엘-인간 박은빈, 생사초월 첫 데이트! 애틋지수 UP
‘라디오스타’ 하석진, 키스신 동영상 2천만뷰! ‘키스장인’의 노하우 대 방출! 기대감 UP!
'해투4' 강수정, “아나운서 시절, 월급 30만원" 식대로 월급 탕진? 웃음 빵!
‘댄싱하이’, 어느덧 파이널 배틀만 남았다! 착한 예능 매력 포인트3은?
장동건·고소영 부부, 계속되는 아름다운 선행
'뷰티 인사이드' 이다희X안재현, 극과 극 커플의 달콤 살벌한‘썸’시작
‘하나뿐인 내편’ 최수종, ‘웃음만발’ 비하인드 스틸 컷 전격 공개!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