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송승헌-고아라-이엘-김동준, 특급 팬서비스 빛난 GV 시사회!


OCN 새 오리지널 ‘블랙’이 첫 방송에 앞서 진행한 GV 시사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오프닝부터 엔딩까지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몰입감은 마치 한 편의 영화를 본 듯했다는 호평을 이끌어냈다.

 

내일(14일) 밤 첫 방송되는 OCN 새 오리지널 ‘블랙’(극본 최란, 연출 김홍선, 제작 아이윌미디어)이 지난 11일 저녁 8시 서울 영등포 CGV에서 배우와 시청자가 만나는 GV 시사회를 진행했다. 이날 현장에는 드라마의 주역인 송승헌, 고아라, 이엘, 김동준이 참석해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이날 GV 시사회는 치열한 경쟁을 뚫고 사전 이벤트에 당첨된 시청자들이 400석 규모를 만석으로 채우며 ‘블랙’을 향한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본격적인 1회 시사에 앞서 배우들은 자리를 가득 메워준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고, 관객석에서는 힘찬 박수와 함성으로 화답했다. 이어 배우들은 드레스코드 ‘블랙’에 맞춰 옷을 입고 온 시청자 중 베스트드레서를 선정, 함께 셀카를 찍는 등 특급 팬서비스를 선사했다.

 

송승헌은 “드라마를 큰 스크린으로, 그것도 많은 분과 함께 보는 건 처음이다. 저도 편집된 버전은 처음 본다”며 기대감을 내비쳤고 “여기 계신 분들이 대한민국에서 처음 보시는 것이다. 저도 재밌게 보도록 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고아라 역시 “방송을 먼저, 시청자 여러분들과 함께 보게 되어 기쁘다”며 “볼거리가 많은 작품이니 재밌게 보시고 주변에 입소문 많이 내달라”는 센스 있는 멘트도 잊지 않았다.

 

이엘은 역대 OCN 드라마 중 가장 치열한 경쟁률을 통해 선발된 시청자들이라는 소개에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함께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저희와 같은 마음으로 조금은 떨리지만, 조금은 열려있는 따뜻한 마음으로 즐겨달라”고 말했다. “설레고 떨리는 자리”라고 입을 연 김동준은 ‘블랙’을 “매회 다음 회가 궁금해지는 드라마”라고 소개하며 “오늘 최초로 1회를 함께 보시더라도 오는 14일 밤 10시 20분에 본방송으로 또 한 번 시청해달라”는 귀여운 당부를 덧붙였다.

 

1회 사전 시사가 끝난 후 숨죽이며 몰입하던 관객석에서는 박수와 환호가 쏟아졌고 “몰입감이 좋고, 너무 재밌게 잘 봤다”, “시간 가는지 모르고 봤다”, “무서운 걸 잘 못 보는 편인데 스토리가 잘 구성돼 있어 재밌었다. 기대 이상이었다”, “대박 날 드라마라고 확신합니다”, “빨리 다음 회를 보고 싶어요”라는 평을 받았다.

 

한편 ‘블랙’은 죽음을 지키려는 死(사)자 블랙과 죽음을 예측하는 女(여)자 하람이 천계의 룰을 어기고 사람의 생명을 구하고자 고군분투하는 생사예측 미스터리다. ‘신의 선물-14일’로 촘촘한 전개를 선사했던 최란 작가와 ‘보이스’로 장르물의 역사를 새롭게 쓴 김홍선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국내 방영 24시간 후 매주 일·월 밤 9시 45분 tvN 아시아를 통해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서도 방영될 예정이다.

 

‘블랙’ 내일(14일) 밤 10시 20분, OCN 첫 방송.

 

<사진제공 = OCN>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0:13 [10:35]   최종편집: ⓒ newswave
트와이스,가을 화보에 이어 비하인드 컷 공개
김연아 ,겨울 밤하늘의 별빛을 담은 주얼리만큼 빛나는 미모 발산
'변혁의 사랑' 최시원X강소라X공명, 핵웃음 공감저격한 이유 있는 ‘꿀잼’ 비결은?
장나라-한보름-조혜정, 불금 즐길 사학과 삼총사 ‘패션피플’ 완벽 변신! 그뤠잇~!
최수영 김한나, 훈내폴폴 고모X조카 등극! 사랑스런 투샷!
스테파니 리, 새로운 도약을 위해 본명 이정아로 활동
민우혁 가족, 진정한 효도가 무엇인지 보여줘…공감과 감동의 시간
박신혜, 스와로브스키 글로벌 모델로 발탁 ‘글로벌 미모’ 증명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배수지, 꿈속키스 드디어 현실키스 됐다!
박시후 신혜선, ‘먹먹’ 투샷 포착! 무슨 일?
이기광, 소싯적 몸매부심! “혼자보긴 아까웠다”
'매드독' 유지태X우도환, 이토록 짜릿한 공조라니! 본게임 시작하니 시청률 상승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