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소연, 역대급 여배우 먹방 선보이며 시청자 호감도 상승


‘살림남2’ 지소연의 털털한 성격이 연일 화제다.

 

어제(13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지난주 결혼으로 큰 화제를 뿌렸던 송재희, 지소연 부부가 어제 방송에서는 결혼 전 송재희 부모님을 찾아 뵙는 모습이 공개됐다.

 

지난 방송을 통해 털털한 성격과 소박한 생활을 공개해 화려한 여배우의 삶을 기대했던 시청자들에게 반전의 매력을 선보였던 송재희의 예비신부 지소연이 이번에는 예비 시부모님 앞에서도 내숭 없는 폭풍먹방을 선보여 시부모님은 물론 시청자들의 마음도 사로잡았다.

 

어제 방송에서 송재희와 지소연은 송재희의 부모님이 결혼식에서 입을 옷을 준비해 송재희의 본가를 찾았다.

 

어머니 음식이 입에 맞지 않았던 송재희는 부모님 집 근처 식당에서 점심 식사를 먼저 하자고 했다. 순대국밥을 주문한 지소연은 공기밥을 통째로 말아 맛있게 한 그릇을 뚝딱 비웠다.

 

설레는 마음으로 집에 도착한 두 사람은 송재희의 부모님과 즐겁게 이야기를 나누었고, 시간이 흘러 식사 때가 되자 어머니는 저녁을 준비했다. 외식을 원했던 송재희는 “좀 짠 것 같은데”라며 음식이 입에 맞지 않음을 드러낸 반면, 식사 전 팔소매를 걷어 붙인 지소연은 손으로 갈비를 집어 들고 맛있게 먹었다. 연신 “음! 맛있어”라며 맛깔나게 먹는 지소연을 송재희의 부모님은 사랑스럽다는 눈빛으로 바라보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집을 나선 송재희는 지소연에게 차에서 잠시 기다리라고 하고는 약국에서 소화제를 사와 지소연에게 건넸다. 지소연이 어머니를 위해 입맛에 맞지 않는 음식을 많이 먹어 속이 불편할 것이라 지레짐작하고 사왔던 것이다. 하지만 지소연은 “나 진짜 맛있었어”라며 소화제를 사양했다.

 

한편, 어머니가 차려준 음식을 먹기를 주저하는 송재희에게 아버지는 “그냥 고맙습니다 하고 먹어”라고 하면서도 정작 본인은 많은 반찬을 두고 주로 김을 싸서 먹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방송 후 각종게시판에는 “소연씨 털털하면서도 참 하네요”, “지소연씨 정말 속 깊고 착한 듯”, “두 분 재미있게 사실 것 같아요”, “행복하게 잘 사세요” 등 시청자들의 칭찬과 응원의 글이 끊임없이 이어졌다.

 

‘살림의 사전적 의미는 한 집안을 이루어 살아가는 일’로, 한 가정과 집안을 온전히 만들어가는 스타 출연진들의 모습을 통해 살림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기고 있는 ‘살림남2’는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살림남2> 방송화면 캡처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9:14 [09:11]   최종편집: ⓒ newswave
'나 혼자 산다' 2얼 헨리, 상남자 정우성 따라하다 폭우 날벼락!
'매드독' 정보석X홍수현 긴장감 넘치는 비밀 회동 포착!
김부선, 김구라에게 3년전에도 설렜다
공민지, 홍콩 ‘니나노’ 플래시몹 풀버전 영상 공개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 주진모, 인생캐 예감 "영화 이상의 그림을 만들고 있다"
최시원X공명, 뜨거운 남자의 눈물 포착! 애틋 브로맨스 시선강탈
모델 한혜진, 8년 만에 뉴욕 금의환향! 대한민국 대표로 뉴욕 패션위크 참석!
‘마더’ 이보영-이혜영-고성희-이재윤, 가슴 벅찬 연기열전! 감동의 대본리딩 현장!
‘언터처블’ 진구, 자기 머리에 총 겨눴다! 첫 회부터 충격 전개 예고!
‘의문의 일승’ 탈옥수 윤균상, 수감복 벗었다 ‘검은 수트로 변장’
손태영, 겨울 패션의 완성은 패딩
'블랙' 이젠 비밀의 열쇠 이엘이다! 진실 숨긴 그녀의 활약이 기대되는 이유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