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년 화재사망자 10명중 7명 ‘주택·아파트’에서 발생
소방방재청(청장 이기환)은 소중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자, 주요 화재발생 요인을 국민에게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화재발생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자 “2012년 전국 화재발생현황”을 분석하여 발표한다고 밝혔다.

 

2012년 전국 화재발생건수는, 전년대비 1.4% 감소한 43,247건이 발생하였으며, 인명피해는 2,222명으로 (사망 257명, 부상 1,965명) 19.3% 증가하였고, 재산피해는 289,082백만원으로 12.7% 증가하였으며, 일일평균 118건의 화재가 발생하여, 6.1명의 인명피해와 790백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하였다.

 

시간대별 화재발생현황을 분석하여 보면, 11시~17시 사이 화재발생이 15,317건으로 전체화재의 35.4%를 차지하였고, 화재로 인한 사망자는 0시~5시 취약시간대에 32.3%(83명)가 발생하므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2012년 장소별 화재발생현황을 분석해보면, 비주거시설에서 36.9%(15,966건)의 화재가 발생하여 가장 높은 발생률을 보이는데, 비주거시설 중 공장시설 16.3%(2,604건), 음식점 16.2%(2,579건), 일상서비스 7.9%(1,264건), 창고시설 7.5%(1,191건) 순으로 발생률이 높았으며, 특히 공장시설과 음식점 화재발생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화재발생 원인을 분석해보면, 전체 화재 중 46.8%(20,248)가 부주의로 인하여 발생하고 있으며, 전기적요인 24.2%(10,483), 기계적요인 9.9%(4,261), 원인미상 9.8%(4,258) 순으로, 나타나고 있다.

 

부주의로 인한 화재유형을 살펴보면, 담배꽁초 방치가 33.6% (6,800건)로 가장 많았으며, 음식물 조리중 13.8%(2,791건), 불씨·불꽃 화원방치 13.2%(2,677건), 쓰레기 소각 11.6%(2,340건) 순으로 나타나, 담배꽁초 방치로 인한 화재발생을 방지하기 위하여 흡연자의 부주의에 의한 안전의식 개선이 반드시 필요하다.

 

또한 인명피해는 부주의로 인하여 33.8%(752명)가 발생하였으며, 특히 화재사망 사고는, 주택·아파트 등 주거용 건물에서 69.3%(178명)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방방재청은 화재발생 및 화재피해를 줄이기 위하여 전체화재의 약 24.7%를 차지하는 주택화재의 예방을 위하여 단독주택 및 공동주택(APT 및 기숙사제외)에 소화기구 및 단독경보형감지기 설치, 주택화재예방 캠페인 등 주택화재예방을 위한 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특히, 주택화재의 원인 중 부주의(52%)와 전기적요인(23.2%)이 가장 높은 발생률을 보이고 있어 주택 내 화기취급시 안전수칙 준수와 외출 시 전기·가스시설의 안전을 확인하는 습관이 필요하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3:01:28 [16:00]   최종편집: ⓒ newswave
‘진짜사나이300’ NCT 루카스, 양손에 비닐장갑 장착! 삼계탕 첫맛에 토끼 눈!
‘SKY 캐슬’ 또 다시 캐슬을 뒤흔든 송건희의 일기, 감춰진 사건의 진실은?
백종원 딸, 눈을 뗄 수 없는 사랑스러움
‘왜그래 풍상씨’ 유준상, 캐릭터 포스터 공개! 동생들 향한 눈물 나는 사랑! 시선 집중!
‘동물의 사생활’ 엘, 베테랑 촬영감독도 인정한 실력 ‘엄지 척’
‘톱스타 유백이’ 유인나, 특급 지원! ‘달콤 목소리 여신’ 뜬다! 한파 녹일 ‘귀호강 장면’ 예고!
'배틀트립' 심혜진, “양조위-장만옥-공리와 한솥밥 먹은 사이” 홍콩 스타들과 친분 과시
'전지적 참견 시점' 이승윤, 10년 만에 프로필 사진 촬영에 설렘+열정 폭발! 파격 제안까지! ‘팔색조’ 활약 기대해~
'공복자들' 노홍철, 유민상도 놀란 뱃살 포착! 노홍철 VS 유민상! 푸딩 뱃살 현실 배틀!
‘프리스트’ 엑소시스트 박용우 미스터리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
‘신의 퀴즈:리부트’ 비밀 품은 김준한, 어떤 과거를 갖고 있는 것일까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관전 포인트는 현빈! 현빈! 현빈!
인기기사

미모 포텐 터진 ‘이다희’, 여신 자태 공항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