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7.10.21 [00:42]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매드독' 노련한 카리스마 유지태 VS 도발적 카리스마 우도환, 압도적 존재감이란 이런것!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7.09.20 13:56


보험범죄 조사극 ‘매드독’ 유지태, 우도환의 눈 뗄 수 없는 압도적 존재감의 티저를 최초 공개해 기대감을 수직상승 시켰다.

‘맨홀’ 후속으로 오는 10월 11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 (연출 황의경, 극본 김수진, 제작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이매진아시아) 측은 19일 온라인을 통해 유지태와 우도환의 숨 막히는 카리스마를 뿜어내는 첫 티저를 공개해 궁금증을 한껏 끌어 올리고 있다.

‘매드독’은 천태만상 보험 범죄를 통해 리얼한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낼 센세이셔널한 보험범죄 조사극이다. 세상을 통쾌하게 뒤집을 대체불가의 다크 히어로 보험범죄조사팀 ‘매드독’의 활약을 통해 답답한 현실에 시원한 카운터펀치를 날릴 것으로 기대감을 높인다. ‘보험 범죄’라는 참신한 소재에 현실을 바탕으로 한 휴머니즘을 녹여낸 새로운 장르물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티저 속에는 존재감만으로 ‘믿고 보는’ 유지태와 ‘대세배우’ 우도환의 강렬한 카리스마가 팽팽히 부딪히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철창을 사이에 두고 마주선 두 사람이 뿜어내는 강렬한 카리스마는 보는 이들을 숨 막히게 만든다. 서로를 탐색하듯 주고받는 눈빛과 낮게 읊조리는 묵직한 보이스는 이들이 선보일 연기 시너지에 기대감을 한층 끌어 올린다. 특히, “운전자 포함 네 명. 가족 전원 사망 예상. 운전자만 생존”이라는 서늘한 우도환의 말에 “제주 공항 착륙 시도 중 조종사 자살 비행. 사망자 다수 예상” 이라는 말로 받아 치는 유지태의 모습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매서운 눈빛과 옅은 미소를 띤 채 유지태를 향해 “감당할 수 있겠어?”라고 던지는 우도환과, 모든 걸 꿰뚫어 보는 듯 그를 내려다 보는 유지태의 모습에서 이 드라마가 그려낼 범상치 않은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한다.

수억 원대를 넘나드는 대형 보험사기 사건들을 언급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형성하는 유지태와 우도환은 짧은 티저 속에서도 강렬한 존재감을 과시한다. 부드럽지만 범접할 수 없는 노련한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유지태와 날것의 도발적 카리스마를 뿜어내는 우도환의 연기 시너지가 벌써부터 기대감을 높인다. 또한 치명적 여심 블랙홀 콤비의 탄생을 예감케 하며 시청자들을 들썩이게 만든다.

유지태가 연기하는 최강우는 한 번 물면 절대 놓지 않는 보험사기 적발률 99% 보험 조사 베테랑이다. 뛰어난 눈썰미와 예리하게 발달한 감과 촉뿐만 아니라 사람 좋은 미소로 상대방의 마음을 사로잡고 속내를 꿰뚫어 보는 노련한 카리스마의 소유자다. 약자한테 약하고 강자에게 지지 않는 정의로운 인물로 연륜과 경험으로 다져진 노련미까지 장착한 전설의 美친개. 인생을 뒤흔든 사건을 계기로 악질 보험 사기꾼들을 때려잡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사설 보험 조사팀 ‘매드독’을 탄생시킨 장본인이다. 압도적 존재감과 개성강한 연기로 시청자들을 단박에 매료시킨 우도환은 거리의 사기꾼 김민준을 연기한다. 우아하고 누구보다 영리한 뇌섹남. 어떤 표정도 지을 수 있고, 어떤 사람도 될 수 있다. 속내를 숨기고 최강우와 손잡고 ‘매드독’ 팀에 합류한다.

티저 영상을 본 시청자들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등을 통해 “유지태X우도환, 정말 바람직한 조합! 그뤠잇!! ”, “티저부터 시선강탈! 숨막히는 카리스마 대결”, “믿고 보는 유지태, 괴물신인 우도환. 수요일이 즐거워진다!”, “노련한 카리스마 유지태 vs 날것의 카리스마 우도환..팽팽하다 팽팽해!”, “티저만 봐도 꿀잼 보스 스멜이 난다. 꼭 본방사수 해야지” 등의 반응을 보이며 기대감을 쏟아냈다.

한편 ‘매드독’은 ‘로맨스 타운’, ‘미스터 굿바이’ 등에서 사람 냄새나는 연출로 사랑받는 황의경 PD와 김수진 작가가 의기투합해 ‘보험범죄 조사극’이라는 새로운 소재의 신선한 드라마로 시청자를 찾아갈 예정이다. ‘맨홀’ 후속으로 오는 10월 11일 KBS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KBS <매드독> 티저 영상 캡처>


전체 96081 현재페이지 1 / 3203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96081 의왕시,‘미래도시 푸른의왕 시민계획단’위촉 심현석 2017.10.20
96080 의왕시아름채노인복지관, 제 11회 꺼리축제 개최 김하얀 2017.10.20
96079 의왕시, 경기소리보존회 제10회 정기공연 개최 김소영 2017.10.20
96078 가을산행 사고예방 방법 무엇이 있을까? 김상빈 2017.10.20
96077 울산시, 지역 유망 창업혁신기업 벤처나라 상품 등록 ‘성과’ 안소희 2017.10.20
96076 부산시‘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 사업’최종 선정 이근호 2017.10.20
96075 부산의 진산 금정산 국립공원 추진 !! 금정산 국립공원 지정 시민 공감대 형성 홍보 이현민 2017.10.20
96074 부산시, 아시아태평양도시 관광진흥기구(TPO) 총회 유치 및 차기 회장도시 선정 권경아 2017.10.20
96073 부산시, 시민과 함께 규제개혁 토론회 열어 백동호 2017.10.20
96072 부산시, 시민배심원단, 민선6기 주요공약 심의 대안 제시 김병화 2017.10.20
96071 여수소방서, 신규 소방공무원 임용장 수여 김재헌 2017.10.20
96070 부산광역시자원봉사센터, 살기 좋은 부산, 안전한 부산 만들기 프로젝트 신현정 2017.10.20
96069 부산시, 제72주년 UN의 날 기념식 개최 이승희 2017.10.20
96068 부산시, 태국에 부는 韓流바람 타고 부산유학설명회 참가 김하얀 2017.10.20
96067 부산연합기술지주(주)와 부산상공회의소 공동, 유망기술 투자 설명회 개최! 김용준 2017.10.20
96066 부산영화의전당, 세계가 주목한 브라질 영화에 취하다! 김병화 2017.10.20
96065 여수소방서 현장대응단, 전남학생교육문화회관 합동소방훈련 김재헌 2017.10.20
96064 아산시,‘자치분권 과제 발굴 콘테스트’개최 안혜은 2017.10.20
96063 아산시, 용화지구 지적재조사사업 본격 추진 이우송 2017.10.20
96062 아산시, 종량제봉투에“찾아가는 맞춤형 복지”홍보 김현서 2017.10.20
96061 남양주시, 아산시 녹색건축물 견학코스 방문 정혜원 2017.10.20
96060 아산시 안전총괄담당관실, 친절 다짐 결의대회 개최 문영호 2017.10.20
96059 아산시보건소, 어린이집·유치원 종사자 잠복결핵검진 실시 김병화 2017.10.20
96058 광양소방서, 광양향교 등 3개소 합동소방훈련실시. 이수영 2017.10.20
96057 의왕시, 경기관광공사 블로그 기자단 초청 팸투어 배용진 2017.10.19
96056 경기도, 복지 균형발전 위한 민관 협력 거버넌스, 어떻게 운영할까? 장혜경 2017.10.20
96055 의왕시, 주민과 소통하는 찾아가는 시장실 운영 이세훈 2017.10.20
96054 의왕시,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차량 무상점검 실시 김병화 2017.10.20
96053 의왕시, 재정계획심의위원회 열려 최희진 2017.10.20
96052 의왕시사랑채노인복지관, 노인취업 정보마당 개최 박근희 2017.10.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203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