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l RSS l 2019.04.22 [02:08]

  • 정책
  • 경제
  • 사회
  • 문화
  • IT/과학
  • 교육
  • 지역
  • 해외
  • 핫연예
  • 스타☆포토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샤우팅 영어태권도 태글리쉬 9기 지도사 합격자 및 장학생 소감문 발표
글쓴이 : 김성훈 기자 날짜 : 2010.10.01 12:04

지난 9월 4일 실시되었던 태글리쉬 지도사 3급 자격시험의 합격자 명단이 태글리쉬 홈페이지(www.taeglish.com)통해 발표되었다. 9기 자격시험 장학생들의 소감문을 통해 태글리쉬 지도사 연수교육을 생생하게 재조명 해본다.

▲ 9기 태글리쉬 지도사 필기시험     © 이숙영 기자

 
 
 
 
 
 
 
 
 
 
 
 
 
 
 
 
 
 
 
 
 
 
 
 
 
 
[9기 장학생 이경태 소감문]
전 광주에서 합기도장을 하고 있는 이경태 관장입니다. 전 기억나는 것이라곤 arms up과 또 하나.. 관장님, 사범님들의 열정이라는 것입니다. 모두 내가 하는 것은 노하우가 아니야~~ 이건 누구나 할 수 있는 거야~~ 라고 말씀하시는데 제가 봤을 땐 바로 그것들 하나하나가 노하우였습니다. 제 생각엔 그런 노하우는 일반적인 세미나에서는 얻을 수 없는 것들이었습니다.
아주 유익하고 즐거웠던 1박 2일 이었습니다.

[9기 장학생 최승희 소감문]
3일 동안 태글리쉬 연수 다녀온거 자랑하느라 너무 바빴습니다. 신이나서 한 얘기 또 하고 또 하고, 제가 놀라 운건 이런 태글리쉬 연수에 제가 참여했다는 겁니다. 연수모집을 보고 참 많이 고민했었습니다. 과연 태권도는 국기인데 영어로 가르친다는 것에 대한 이해 때문에요. 또한 내가 할 수 있을까? 난 영어는 캄캄한데 정말 반딧불보다 어두운데.....

수업이 시작되고 새로운 신비감에 정말 살 갓이 돋아나는 것을 느꼈습니다. 야!~ 이런 교육이 있었구나, 더더욱 놀라운 것은 이미 도입되고 있다는 것이였습니다. 지방에 살다보니 정보도 늦었고 내가 너무 노력을 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저는 아무것도 해놓은 것도, 한것도 없었는데 나는 뭔가 하고 있다라고 말한것에 대해 제자신이 너무 창피했습니다.

연수에 참가해서 보니 다들 실력이 대단하시고 너무 멋있는 분들이어서 속으로 많이 망설였습니다. 떨어지면 어떻게 목포에 내려가지? 또 아이들한테는 어떻게 말해야 하나? 적당한 핑계거리 만들어서 조용히 가방 싸서 그냥 기차를 타고 내려갈까? 아니야 합격 해야돼 안 그러면 못가 온갖 두려운 상상이 머리끝 하나하나를 자극했습니다.

그런데.. 잘생긴 김현우 강사님, 대단한 정선희 강사님, 친절한 guy edward larke 강사님, 멋있는 김태엽 강사님, 그리고 대표님, 잠시 잠깐이라도 눈과 귀를 뗄 수가 없었습니다.

이건 대단한 도전이다. 나도 할 수 있어 라는 자신감이, 아니 꼭 해야 한다는 각오가 생겼습니다. 실기 시험 볼때 관장님들과 사범님들께서 보여주셨던 노하우나 아이들을 사랑하는 마음 전 지금도 가슴이 뜁니다. 내가 만약 합격이 되서 자격증을 취득한다면 연수때 느꼈던 감동으로 지도 할것입니다.

너무도 멋있는 분들과의 아름다운 추억 잊을 수 가 없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정말 행복했습니다.
▲ 9기 태글리쉬 지도사 연수 실기수업     © 이숙영 기자

 
 

 
 
 
 
 
 
 
 
 
 
 
 
 
 
 
 
 
 
 
 
 
 
 
[9기 장학생 김재영 소감문]
대학교 입학이후 태권도가 너무나 싫어져서 거의 수십 년간을 태권도와 등지고 살아왔던 제가 좀 있으면 오십줄에 들어서는데 뒤 늦게 체육관을 차리겠다고 교육을 받고 있는 제 모습을 보며, 학교 다닐때 운동하느라 수업도 제대로 받지 못한 제가 감히 영어 태권도 하겠다고, 참 우스운일 같지만 우선 이런 용기를 준 울 집사람(김 줄리엣)에게 고맙고 어떤 식으로 체육관을 차려야 할까 고민하고 있을때 체계적인 교육과 시스템을 가지고 연수 교육을 해 주신 김성훈 대표를 비롯한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출처: 태글리쉬 다음카페 9기 지도사 연수 게시판 중에서..


전체 133041 현재페이지 3813 / 443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8681 트위터 이용자들이 귀성길에 가장 듣고싶은 곡은? 김시현 2011.01.31
18680 방송댄스의 전설 홍영주 한국콘서바토리 방송댄스과 교수로 귀환 김시현 2011.01.31
18679 가천의대 길병원, ‘인천’지역암센터로 선정 김시현 2011.01.31
18678 2011년 유치원비 지원액 늘어난다… 대상도 확대 김시현 2011.01.31
18677 세계 속의 한국의 창‘THE KOREA BLOG’ 개설 김시현 2011.01.31
18676 문화부, 강변 문화 관광 인프라 조성 선도 사업 착수 김시현 2011.01.31
18675 설 연휴기간 교통소통대책 완벽 추진을 위한 특별교통대책 상황실 운영 김시현 2011.01.31
18674 강원도, 내외국인 관광객 전년대비 10% 증가 김시현 2011.01.31
18673 올 것이 온다! 젊은 주부들의 명절스트레스 해소법? 김시현 2011.01.31
18672 충남도, 봄철 산불방지에 총력 기울인다 김시현 2011.01.31
18671 시흥소방서, 지적장애 아동 소방안전교육 김시현 2011.01.31
18670 지역 풀뿌리형「마을기업」500개 집중 육성 김시현 2011.01.31
18669 에블린 올 1월 보정 속옷 판매량 전달 대비 15% 증가 김시현 2011.01.31
18668 청강문화산업대학, 2년 연속 등록금 동결 김시현 2011.01.31
18667 우정사업본부, 평창동계올림픽 유치지원 민간단체협의회와 MOU 체결 김시현 2011.01.31
18666 테라데이타, 통합 마케팅 소프트웨어 업체 ‘아프리모’ 인수 완료 김시현 2011.01.31
18665 바비 브라운, 풍부한 색감의 ‘리치 립칼라 SPF12’ 출시! 김시현 2011.01.31
18664 설 연휴 비행기 귀 먹먹~ 어린 아이 대처요령 김시현 2011.01.31
18663 LS전선, 국내 최초 첫 전력구 냉각 시스템 구축 김시현 2011.01.31
18662 텔릿, 모토롤라 M2M 사업부 인수 김시현 2011.01.31
18661 임플란트 시술 환자 10%가 10년 이내 재수술 받아 서종민 2011.01.28
18660 문화부 장차관, 2018 동계올림픽 유치 위해 구슬땀 김시현 2011.01.28
18659 삼성카드, 통합 SNS로 고객 소통 적극 나선다 김시현 2011.01.28
18658 여자 청소년의‘다른’위기 경험, 다른 접근이 필요해... 김시현 2011.01.28
18657 김교식 여성가족부 차관, 쉼터 청소년들과 설맞이 오찬 김시현 2011.01.28
18656 강원도, 보급형 저탄소 주택(G하우스)모델 개발·보급 김시현 2011.01.28
18655 대구시 도시철도건설본부, 소득 1% 나눔 성금 2백만원 어려운 이웃에 지원 김시현 2011.01.28
18654 경찰청, 307전경대 집단탈영 관련 감찰조사 결과 발표 김시현 2011.01.28
18653 김 수출 최초 1억불 달성 기념“김 의 날”선포식 김시현 2011.01.28
18652 워킹맘, 산후 탈모 비상! 김진현 2011.01.28
 1  이전 3810  3811  3812  3813  3814  3815  3816  3817  3818  3819  3820 다음  4435 
인기기사

이효리 화보 공개, 그녀만의 독보적인 아우
  회사소개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뉴스웨이브 ㅣ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245-4 LG에클라트 2차 922호 ㅣ 전화 : 070-7825-9093ㅣ 팩스 : 031-601-8799
등록번호: 경기 아00264 ㅣ 등록일: 2009년 12월 29일 ㅣ 발행인 :변창수 ㅣ 편집인: 윤정은 ㅣ 발행연월일 : 2007년 3월 3일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newswave.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