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매니저 유규선과 함께 YG 떠난다
 
작가 유병재와 매니저 유규선이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21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YG는 유병재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논의한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6월 초 종료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그동안 YG와 함께 하며 유병재를 사랑해주신 팬 분들께 감사드리며, 그의 앞날을 응원하겠다"고 전했다.

유병재가 현재 출연 중인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나 tvN '대탈출' 등 출연중인 방송 프로그램에는 영향이 없을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유병재와 함께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함께 출연하며 관심을 모았던 매니저 유규선 역시 YG엔터테인먼트를 퇴사한다.
 
한편 유병재는 tvN 'SNL 코리아' 작가로 방송계에 데뷔했으며, 지난 2015년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유병재의 향후 거취는 아직 구체적으로 정해지지 않은 상황이다
 
<사진 출처 - 유병재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5:21 [15:20]   최종편집: ⓒ newswave
인기기사

배우 박시연, 우월한 비율로 ‘시선압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