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민 P군 이혼, 현재는 별거 상태
 
유민과 P군의 이혼소식이 화제다.
 
지난 7일 P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잘생겼어 내 아들"이라는 글과 사진으로 득남 소식을 전했다.

공개 된 사진 속에는 P군과 아들의 사진이 담겨있다. 이에 누리꾼들은 축하를 아끼지 않았다.
 
하지만 이날 오후 유민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혼 소식을 전하며 충격을 안겼다.

유민은 "작년 12월7일에 저는 제 아이를 드디어 품에 안았습니다. 지난 결혼 생활동안 부부간의 갈등이 깊어지면서 저번주에 결국 합의 하에 이혼을 하기로 했습니다"라며 P군과의 이혼 소식을 전했다.
 
이어 "아이의 소식 또한 서로 마음의 준비가 되기 전까진 밝히진 않도록 약속을 했었고 아이에게 혹여나 상처되는 말들이 생길까 염려가 있어 조심하던 단계에 별거중인 상태인 현재 신랑이 일방적으로 아이를 공개를 하였고 이번 일 또한 지인을 통해 공개사실을 알게되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유민은 "할말은 많고 그동안에 일들을 하나하나 밝히려고 한다. 즉 현재 별거 상태며 아이 또한 제가 키우고 있는 상태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P군의 소속사인 후너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모 매체를 통해 "부부의 사생활이라 사실 관계 확인이 어렵다"는 입장을 전했다.
 
한편 두 사람은 지난해 8월 결혼식을 올렸다.
 
P군은 지난 2013년 보이그룹 탑독으로 데뷔해 지난해 2월 탑독이 5인조 제노티로 팀을 재편하면서 탈퇴했다.
 
유민은 지난 2016년 BP라니아의 새 멤버로 합류해 지난해까지 활동했다.
 
<사진 출처 - P군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2:08 [15:14]   최종편집: ⓒ newswave
인기기사

슈퍼모델 권은진, 크리스마스 화보 공개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