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스캔들’ 신고은 임윤호 출연 확정, 11월 26일 첫 방송



‘강남 스캔들’ 신고은 임윤호가 주연으로 발탁됐다.

 

오는 11월 26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아침드라마 ‘강남 스캔들’(극본 박혜련/ 연출 윤류해)은 엄마의 수술비를 벌기 위해 철부지 재벌 상속남을 사랑하는 척했던 여자가 그 남자를 진짜로 사랑하게 되는 이야기로, 재벌의 민낯과 그들의 변화를 통해 사랑의 소중함을 알리는 좌충우돌 눈물 로맨스다.

 

이런 가운데 ‘강남 스캔들’의 남여주인공들이 첫 공개됐다. 바로 신고은과 임윤호다. 아침 드라마를 책임질 뉴페이스들의 활약에 눈길이 모이는 상황. 자신만의 매력과 연기력을 인정받아 주연으로 발탁된 이들인 만큼,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신고은은 돈이 되는 일이면 뭐든지 하는 악바리 스타일리스트 ‘은소유’ 역을 맡았다. 은소유는 우연한 사건으로 최서준(임윤호 분)을 사랑하는 척하며 재벌들의 권력싸움에 휘말리는 인물이다. 신고은은 출중한 노래 실력과 연기력으로 뮤지컬계 ‘디바’로 불리고 있는 배우. 다수의 공연 무대에서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첫 진출한 안방극장에서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임윤호는 희귀성 불치병에 걸린 철부지 후계자 ‘최서준’으로 분한다. 최서준은 일보다 노는 것에 더 관심이 많고, 진실한 사랑은 없다고 살아가는 인물이다. 임윤호는 ‘프린스의 왕자’, ‘불굴의 차여사’ 등에서 안정된 연기력과 심쿵 매력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강남 스캔들’을 통해 첫 주연으로 거듭날 임윤호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신고은과 임윤호는 엔터, 패션업계에서 벌어지는 권력 다툼, 그리고 그 속에서 피어나는 사랑을 강렬하게 그려낼 예정. 두 배우가 펼쳐낼 ‘강남 스캔들’은 어떤 모습일지 첫 방송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SBS 새 아침드라마 ‘강남 스캔들’은 ‘나도 엄마야’ 후속으로 매주 월~금요일 오전 8시 40분 방송된다. 11월 26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사진= 각 소속사 제공>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11:08 [09:58]   최종편집: ⓒ newswave
‘톱스타 유백이’ 백일섭-김대주 작가, 오늘(16일) 1회 특별 출연! 김지석 삼시세끼 섭외 결사단!
‘강남 스캔들’ 임윤호, 아침 극장 사로잡을 매력 충전 완료
‘파자마 프렌즈’ 장윤주X송지효X슬기X써니, 수능 끝난 고3처럼 교복입고 놀이공원 소풍!
'나인룸' 김희선, 걸크러시란 이런 것! 당당+대범+패기 넘치는 대사 BEST 5!
정신과전문의 겸 방송인 양재웅, 미스틱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뷰티 인사이드' 서현진X이민기X이다희X안재현, 케미도 웃음도 빵빵 터지는 현장 메이킹 공개
'배틀트립' 셰프 이원일, "한국 가서 팔고 싶어~" 별점 만점 음식 전격 공개!
‘전지적 참견 시점’ 이번엔 송팀장의 스페셜 에스코트! 이영자 위해 준비한 비장의 힐링스팟!
‘톱스타 유백이’ 김지석-전소민-이상엽, “겁나 재밌응께~ 본방사수 꼭” 센스만점 첫방독려!
'신의 퀴즈:리부트' 김재원, 화려한 문신-살기 가득 표정! 파격 변신에 ‘시선 집중’
'열두밤' 신현수, ‘멍뭉미’ 넘치는 비하인드 컷 공개!
'프리스트' 연우진-정유미-박용우, 강렬한 4분의 마법! 하이라이트 영상 공개
인기기사

전지현,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여신 미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