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NCT 루카스, “SM에서 내가 제일 잘 생겨” 외모 천재 부심 뿜뿜!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NCT 루카스가 넘사벽 비주얼과 마성의 매력으로 안방극장 점령을 예고하고 있다.

 

매주 동시간 시청률 1위를 지키고 있는 목요일 밤의 터줏대감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오는 20일 방송은 ‘해투동:우유남녀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우월한 유전자를 자랑하는 임창정-서유정-박은혜-우주소녀 보나-NCT 루카스가 출연해 유전자만큼 남다른 입담으로 안방극장을 웃음으로 꽉 채울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NCT 루카스가 첫 등장부터 눈부신 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루카스의 빛나는 외모에 MC들이 칭찬을 쏟아내자, 루카스는 “내가 SM에서 제일 잘 생겼다”며 근거 있는 외모 부심을 폭발시켜 이목을 집중시켰다. 뿐만 아니라 루카스는 “거울을 볼 때마다 ‘세상에 이런 사람이 있나’ 생각한다”며 끝없는 셀프 자랑을 펼쳐 웃음을 더하기도. 이 같은 루카스의 못 말리는 자화자찬에 유재석은 “이 정도 자신감은 처음 본다. 그런데 반박할 수가 없다”며 초스피드로 인정해 박장대소를 유발했다.

 

하지만 이내 루카스는 “어렸을 때 인기가 없었다”며 반전 과거를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루카스의 고백에 유재석이 “나도 어렸을 때 인기가 없었다”며 뜬금 없는 자기 고백을 하며 공감을 표하자 주변에서는 “다른 이유일 것”이라고 원성을 쏟아내 현장을 포복절도케 했다고. 이에 루카스와 유재석이 인기가 없었던 이유들에 궁금증이 고조된다.

 

한편, 이날 루카스는 “내가 아시아의 저스틴 비버”라며 표정 따라잡기에 나서는가 하면 가장 자신 있는 신체 부위로 가슴 근육을 꼽으며 신선한 예능감을 뽐내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마성의 매력으로 현장을 쥐락펴락한 루카스의 ‘외모 천재’ 부심은 ‘해피투게더3-우유남녀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늘(2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해피투게더3’>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9:20 [09:35]   최종편집: ⓒ newswave
‘하나뿐인 내편’ 나혜미♥박성훈 ‘달달’ 입맞춤 속 계약연애 돌입!
‘붉은 달 푸른 해’ 피칠갑 하나 없이 극강공포, 차원 다른 스릴러 드라마
‘진짜사나이300’ 우주소녀 은서, 눈물 씻고 ‘악바리’ 변신! 자신의 한계 알고 싶다!
‘오늘의 셜록’ 민간인 탐정 김구라 VS 프로파일러 김진구의 엇갈린 추리! 왜?
공복자들 노홍철-배명호, 한집 민망 형광핫팬츠! 묘하게 하의실종!
배우 서은수, 겨울 롱패딩룩 완벽 소화
'신의 퀴즈:리부트' 천재 의사 류덕환 X 걸크러쉬 형사 윤주희 크로스! 날 선 분노 터뜨리는 류덕환, 무슨 일?
'해투4' 최원영, "심이영 아니면 평생 혼자였을 듯" 알고 보니 이상형과 결혼? 궁금증 UP
‘동물의 사생활’ 인피니트 성열, 드디어 드론 감독 데뷔 ‘진지 눈빛’
‘남자친구’ 송혜교-박보검, 이제 막 인연으로 거듭난 이들의 앞날은? 궁금증↑
‘붉은 달 푸른 해’ 이이경, 파렴치한 백현진 멱살 잡았다 ‘분노폭발’
배우 김성령, 시크한 공항 패션 화제
인기기사

미모 포텐 터진 ‘이다희’, 여신 자태 공항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