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the guest' 김동욱X정은채, 불꽃 튀는 경찰서 맞대면 포착!



OCN 수목 오리지널 ‘손 the guest’ 김동욱과 정은채가 불꽃 튀는 첫 만남으로 심상치 않은 인연을 시작한다.

 

오는 12일(수) 첫 방송되는 OCN 수목 오리지널 ‘손 the guest’(연출 김홍선, 극본 권소라 서재원,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10일 윤화평(김동욱 분)과 강길영(정은채 분)의 경찰서 맞대면 현장을 공개해 궁금증을 증폭한다.

 

‘손 the guest’는 OCN이 새롭게 신설한 수목 오리지널 블록의 포문을 여는 작품으로, 한국 사회 곳곳에서 기이한 힘에 의해 벌어지는 범죄에 맞서는 영매와 사제, 형사의 이야기를 그린다. 분노로 가득 찬 사람들의 일그러진 마음속 어둠에 깃든 악령을 쫓는 한국형 리얼 엑소시즘 드라마다.

 

‘라이프 온 마스’, ‘보이스’, ‘터널’, ‘나쁜 녀석들’까지 완성도를 담보하는 참신한 작품으로 장르물의 외연을 확장해 온 장르물의 명가 OCN이 ‘손 the guest’를 통해 한국형 리얼 엑소시즘 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한국드라마 역사상 최초로 시도하는 ‘엑소시즘’과 ‘샤머니즘’의 결합이 벌써부터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는 것. 여기에 독보적인 연출력으로 드라마 장르물의 퀄리티를 한 단계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김홍선 감독이 연출을 맡아 작품을 향한 기대감을 더한다.

 

공개된 사진 속 윤화평과 강길영은 눈빛만으로 팽팽한 갈등을 고조시키며 단숨에 보는 이들을 몰입시킨다. 경찰서까지 끌려왔지만 아무것도 모른다는 듯 천연덕스럽고 능청스러운 표정을 짓는 윤화평과 달리 날카로운 강길영의 눈빛은 강렬하게 번쩍인다. 또 다른 사진 속 경찰서 복도에서 다시 대치한 두 사람 사이에는 사뭇 다른 긴장감이 감돈다. 강길영의 손목을 붙잡은 윤화평의 눈빛은 어느새 돌변해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강길영 역시 이를 진지하게 받아친다. 첫 만남부터 드라마틱한 시너지를 자아내는 두 사람의 호흡이 긴장감을 높인다.

 

김동욱이 연기하는 윤화평은 령(靈)과 교감하고 악행을 저지르는 악령을 알아보는 영매. 집안 대대로 무속인인 세습무 집안에서 특이하게 령을 보고 감응하는 강신무(신내림 받은 무당)의 자질을 가지고 태어났다. 윤화평은 영매의 능력으로 과거와 현재에 존재하는 악령의 그림자를 쫓는다. 정은채가 분하는 강길영은 악령을 믿지 않는 형사다. 베테랑 남자 형사들도 기겁할 정도로 사건 수사에 온몸 불사하는 열정 과다형, 집중력 과잉 형사. 악령을 믿지 않지만 윤화평과 구마사제 최윤(김재욱 분)을 통해 알 수 없는 존재의 공포를 느끼며 이들과 깊숙하게 얽히기 시작한다.

 

‘손 the guest’ 제작진은 “서로 다른 세계의 사람이라고 할 수 있는 윤화평과 강길영의 불꽃 튀는 첫 만남이 남다른 긴장감을 선사한다. 감정과 분위기를 자유자재로 조율하는 능수능란한 김동욱과 순간적인 에너지가 탁월한 정은채의 호흡을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한편, OCN 첫 수목 오리지널 ‘손 the guest’는 오는 12일(수) 밤 11시 첫 방송 된다.

 

<사진제공=OCN>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9:10 [09:14]   최종편집: ⓒ newswave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청춘 에너지 뿜뿜 단체 포스터 공개!
'뷰티 인사이드' 서현진X이민기X이다희X안재현, 애정가득 종영 소감&마지막 관전 포인트는?
‘붉은 달 푸른 해’ 4인방 미친호흡 기대되는 이유
‘하나뿐인 내편’ 유이, 이장우에 이별선언! 폭풍오열 속 자체 최고시청률 경신
‘최고의 이혼’ 첫사랑 차태현 이엘, 과거는 과거로 남겨둘까?
류승범식 스타일, 카리스마란 이런 것! 올 겨울 유행예감
'신과의 약속’ 한채영, 화보촬영 방불케 하는 여신 비주얼 포착
‘남자친구’ 박보검-전소니-김주헌, 동네 3인방 맥주회동! 절친 케미 예고! 기대 UP
차태현 ‘최고의 이혼’ OST 직접 부른다, ‘이별근처’ 20일 공개
‘아트테이너’ 솔비, 지친 청춘들을 위한 ‘인생 내비게이터’ 등극
‘슈돌’ 나은, 긴장해도 씩씩하게 시축 완수 ‘기특’
‘나인룸’ 김희선-김해숙, 김영광 강제 영혼체인지 위기 막았다!
인기기사

전지현,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여신 미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