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종 , 6년 만에 공중파 드라마에 전격 출격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안방극장 컴백!


최수종이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으로 6년 만에 공중파 드라마에 전격 출격한다.

 

최수종은 ‘같이 살래요’ 후속으로 오는 9월 15일(토) 첫 방송되는 ‘하나뿐인 내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제작 DK E&M)’ 출연을 확정짓고 본격적인 촬영준비에 돌입할 예정이다.

 

지난 2016년 KBS 1TV 5부작 팩츄얼 드라마 ‘임진왜란 1592’를 제외하고 ‘대왕의 꿈’ 이후 6년 만에 공중파 브라운관에 컴백하는 최수종은 앞서 출연소식을 전한 유이의 아버지 ‘강수일’ 역을 맡아 가슴 먹먹한 부성애로 브라운관을 물들일 전망이다.

 

극중, 강수일은 도란(유이 분)의 친부로 자신에게 씌워진 허물이 행여 하나뿐인 딸의 인생에 걸림돌이 되지 않을까 본인의 존재를 철저히 숨기고 살아가는 캐릭터. ‘하나뿐인 내편’ 스토리 전개의 핵심 축으로써 작품의 전반적인 방향키를 쥐고 있는 인물이기도 하다.

 

그간 ‘대조영’, ‘해신’, ‘태조 왕건’ 등 다양한 사극작품을 통해 선 굵은 연기를 주로 펼쳐온 최수종인 만큼, 뜨거운 부성애를 바탕으로 시청자들의 감성을 파고들 색다른 연기변신이 안방극장에 어떠한 반향을 불러일으킬지 벌써부터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최수종은 “우여곡절 많은 인생사지만 오직 딸 하나만 바라보는 ‘강수일’이라는 인물은 이 세상 모든 부모들의 마음을 대변한다고 생각한다” 고 전하며 “캐릭터가 지닌 진정성을 바탕으로 많은 분들이 가족이라는 단어의 진짜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고 덧붙였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 ‘미우나 고우나’, ‘천만번 사랑해’, ‘내사랑 내곁에’, ‘오자룡이 간다’, ‘불어라 미풍아’ 등을 집필한 김사경 작가와 ‘매리는 외박중’, ‘힘내요, 미스터 김’, ‘골든크로스’, ‘완벽한 아내’, ‘란제리 소녀시대’ 등을 연출한 홍석구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한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은 현재 방영중인 ‘같이 살래요’ 후속으로 오는 9월 15일 첫 방송된다.

 

<사진 출처 - 최수종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8:07 [16:40]   최종편집: ⓒ newswave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뉴 페이스 임수향 + 두 얼굴의 조우리, 예쁘지만 불행한 그녀들의 이야기.
‘서른이지만’, 시청자 입소문 타고 활활~ 꾸준한 시청률 상승!
'마성의 기쁨' 최진혁X송하윤, 첫 촬영 현장 공개...꿀떨어지는 호흡
가을 여신 김태리, 시크美 품고 팔색조 매력 발산!
‘슈퍼TV 2’ 려욱, “전역하면 노래하고 싶었다!” 속마음 첫 고백! 한풀이 ‘트로트 메들리’ 폭발!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신혜선,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으로 인생 캐릭터 새로 갱신했다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이유영 박병은 감싼 감정 소용돌이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차태현-조세호-배정남, 돌풍+부상+저체온증 대장정 클라이맥스!
'오늘의 탐정' 최다니엘, “이다일 캐릭터 위해 안경 벗고 수염 길렀다”
'마녀의 사랑' ‘윤소희 운명男, 현우 아닌 이홍빈이었다! 사상초유 大 반전!
'해투3' 지상렬, "공유-강동원에게 연기 편하게 하라고 조언해” 궁금증 UP
‘선을 넘는 녀석들’ 김구라-설민석-솔비-걸스데이 유라, 피렌체 물들인 두 천재 화가를 찾아서!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