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은 심경글, "부디 내일도 오늘만 같길.."

 
배우 정가은이 현재 심정을 고백했다.

14일 정가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 하루도 무사히 지난간것에 감사하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사실 하루하루가 너무 불안하고 내일이 무섭고 두려운데..안그런척. 괜찮은척하면 정말 괜찮을까봐..괜찮아질까봐..그랬으면해서.."라고 말했다.

정가은은 또한 "부디..내일도 오늘만 같았으면 좋겠다..내가 이렇게 불안해하니까 소이도 잠을 못자나싶고 미안하고 또 미안하고..내일이 두렵고..이 두려움은 언제쯤 끝이 날까"라며 현재 불안한 심정을 전했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1월 결혼 2년여만에 이혼 소식을 전한 바 있다. 현재 정가은은 홀로 딸을 키우고 있다.

<사진 출처 - 정가은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5:14 [15:27]   최종편집: ⓒ newswave
인기기사

슈퍼모델 권은진, 크리스마스 화보 공개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