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혁권,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얄미운 ‘남이사’ 캐릭터 소화력 200%


배우 박혁권이 감초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인기리에 방송중인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연출 안판석/극본 김은/제작 드라마하우스, 콘텐츠케이)에서 무능력하고 소심한 이사 ‘남호균’ 역을 맡은 박혁권이 매회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박혁권이 맡은 남호균 캐릭터는 윤진아(손예진 분)가 재직중인 커피 전문 기업의 영업이사로, 무책임하고 무능력해 직원들의 은근한 무시를 받는 인물이다. 박혁권은 극 초반부터 자신의 결제가 누락되어 생긴 사고를 윤진아의 실수로 뒤집어 씌우며 책임을 회피하는 얄미운 모습을 보였다.

 

또한 부하 직원인 정영인 부장(서정연 분)과 윤진아가 똑 부러지게 지적할 때에는 꼼짝 못 하고 당황하는 등, 어디에나 존재하는 전형적인 ‘강약약강’ 유형의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지난 13일 방송된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5화에서 박혁권은 가맹점 점주와의 저녁 회식에 참석하지 않은 윤진아를 나무랐다. 그러자 윤진아는 “저는 제가 무슨 실수를 저질렀는지 모르겠습니다. 매장 업무는 하나도 빠짐없이 다 처리하고 왔거든요. 제가 무슨 잘못을 했는지 구체적으로 말씀해주셨으면 합니다”라고 대꾸했다. 박혁권은 예상치 못한 윤진아의 반응에 눈에 띄게 당황하며 도리어 공철구 차장(이화룡 분)에게 화를 냈다.

 

또한 6화에서 조경식 대표(김종태 분)가 전 여직원들 대상으로 회식을 공지하자, 대표 방을 염탐하듯 기웃거리며 동태를 살폈다. 박혁권은 심상치 않은 회사 분위기에 차장들과의 긴급 회동을 가져, 당분간 여직원들을 대하는 행동거지를 조심하기 위해 회식을 일절 금지하자고 제안하며 전전긍긍하는 태도를 보였다.

 

그간 다양한 작품을 통해 ‘씬스틸러’라는 수식어를 얻은 박혁권은 이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통해 어느 회사에나 존재할 법한 얄미운 상사를 현실적인 연기력으로 소화하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한편 박혁권이 출연하는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매주 금, 토 밤 11시 방송된다.

 

<사진출처 - JTBC>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4:17 [10:02]   최종편집: ⓒ newswave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현빈, 만능케미 펼쳐내며 인기 견인!
함소원 출산,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해
‘청춘식당’ 도원경이 직접 뽑은 명곡 베스트3은? “사람 많이 안 만나던 시절…작사”
배우 성준, 갑작스럽게 알려진 입대 소식
배우 한서진, 웹드라마 ‘오피스워치’ 시즌3 출연 확정
‘볼빨간 당신’ 문가비 母女, 아찔 섹시 댄스스포츠 도전
‘나쁜형사’ 신하균-이설, 취조실에서 지금껏 본 적 없는 스페셜 케미 발산!
‘볼빨간 당신’ 김민준 부모님, 멋진 스타일로 길거리 캐스팅?
‘2018 KBS 연예대상’, 티저 예고 공개! ‘배꼽 강탈’ 고퀄리티 CF 패러디!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윤균상X김유정, 우산 속 ‘심쿵’ 허그 포착
'라디오스타' 김경식, 출발 비디오여행 출연료 10년 동결 의리 고백!
‘붉은 달 푸른 해’ 연기 구멍 따위 없다, 신스틸러 3인방 집중조명
인기기사

미모 포텐 터진 ‘이다희’, 여신 자태 공항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