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 태도논란 사과, "시간을 되돌리고픈 생각도 든다"
 
B1A4 멤버 바로가 최근 있었던 태도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지난 11일 바로는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저를 응원해주고 아껴준 팬들에게 상처를 드린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글을 올렸다.

바로는 "내 일상을 공유하고 내 생각을 표현하는 방법이 쿨하다고 생각하며 저를 사랑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배려 없이 제 방식대로 표현한 것 같다. 저의 어리석음과 부족함 때문에 저를 사랑해주시는 팬분들에게 상처를 드린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저를 사랑해주시는 마음만으로 저에게 상처받은 부분을 애써 덮어주시고 믿어준 팬분들께도 너무 미안하고 정말 시간을 되돌릴 수만 있다면 되돌리고픈 생각도 든다"고 전했다.
 
또한 "이 글을 너무 늦게 올리게 돼서 너무 죄송하고 앞으로는 말보다는 행동으로, 상처가 아닌 사랑을 주는 그런 사람이 되겠다. 이 모든 감사를 기억하면서 지금 이 마음을 꼭 가슴에 새기는 사람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와 B1A4 팬사이트 등에는 바로의 태도를 지적하는 글과 열애 의혹 등이 담긴 글이 게재돼 화제를 모았다.
 
<사진 출처 - 바로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3:12 [15:13]   최종편집: ⓒ newswave
인기기사

슈퍼모델 권은진, 크리스마스 화보 공개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