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 이보영-이혜영-전혜진-고보결, 비주얼 네 모녀! ‘웃음꽃 활짝’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가 이보영-이혜영의 반전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극중 10년간 엇갈린 이보영-이혜영-전혜진-고보결이 실제로는 끈끈한 ‘가족케미’를 보여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는 1월 24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연출 김철규/ 극본 정서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차가운 선생님(이보영 분)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 아이(허율 분)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모녀로맨스. 이 가운데 유쾌한 웃음이 끊이지 않는 촬영 현장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극중 이보영은 조류학 연구원에서 과학 전담 임시교사가 된 ‘수진’ 역을, 전혜진은 수진의 동생으로 질투가 강하고 욕심이 많은 ‘이진’ 역을, 고보결은 새내기 기자로 수진을 잘 따르는 막냇동생 ‘현진’ 역을 맡아 세 자매 사이에 갈등이 드러날 예정이다. 이러한 세 딸을 홀로 키운 이혜영은 당대 최고의 배우 강인한 엄마 ‘영신’ 역을 맡았다.

 

먼저 공개된 스틸 속 이보영과 이혜영은 극중 10년간 어긋난 모녀의 모습과는 달리, 서로의 눈을 마주치며 진솔한 대화를 나누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보영은 이혜영의 이야기가 흥미진진한 듯 깍지 낀 손을 턱에 대고 경청하고 있다. 그러면서 입가에는 미소가 떠나지 않아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느껴진다. 이혜영 역시 이보영 쪽으로 몸을 기울인 채 대화에 집중하고 있어 다정함이 묻어 나온다.

 

그런가 하면, 이혜영의 세 딸로 등장하는 이보영-전혜진-고보결 ‘비주얼 세 자매’의 유쾌한 모습도 포착됐다. 전혜진은 이보영에 대한 강한 질투를 보일 예정이지만 실제로는 새하얀 치아를 오롯이 드러내며 발랄한 매력을 풍기고 있다. 특히 이보영의 말 한 마디에도 웃음보를 터뜨리고 있어 시선을 끈다. 이보영을 잘 따르는 막냇동생 역할인 고보결도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웃음꽃 만발한 현장 분위기가 그대로 전해진다.

 

tvN ‘마더’ 제작진은 “극중 베일에 싸인 네 모녀가 함께하는 촬영장은 여배우들 간의 돈독한 사이가 돋보이며 따뜻함으로 가득하다”며 “특히 이보영이 이혜영에게 많은 조언을 구하고 이혜영 역시 다정한 미소로 화답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에 “이보영-이혜영을 중심으로 한 또 다른 모성애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는 도쿄 드라마 어워드 4관왕 등 작품성과 화제성이 검증된 최고의 웰메이드 일드로 손꼽히는 동명의 일본드라마를 원작으로 한다. ‘슬기로운 감빵생활’ 후속으로 오는 1월 24일(수) 밤 9시 3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tvN ‘마더’ 제공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4 [11:19]   최종편집: ⓒ newswave
'손꼭잡고' 솔직해진 김태훈, 로맨스 기대해도 될까요
왕빛나 이혼, 성격차이로 인하여 신중한 고민 끝에...
'나 혼자 산다' 한혜진, 소속사 체육대회에 6~70인분 요리 도전!
'해투3' 윤미래, “이효리와 걸그룹 데뷔할 뻔” 멤버 결성 비화 공개! ‘눈길’
‘선을 넘는 녀석들’ 이시영, 美친 친화력! 트럼프 장벽 앞 ‘자유의 여신’ 변신!
‘건반 위의 하이에나’ 김태원X김종서, 레전드들의 콜라보 무대 공개
‘슈츠(Suits)’ 박형식x고성희 티격태격, 벌써부터 설렌다
배우 이민호, 드라마 ‘못말리는 컬링부’ 주인공 캐스팅
‘라이브’ 배성우-배종옥-성동일-이얼, 든든한 선배들의 내공
'미스 함무라비' 고아라, 열혈 판사 완벽 변신 스틸컷 공개!
‘손 꼭 잡고’ 윤상현, 한혜진 투병 사실 알았다! 통한의 눈물과 함께 2막 오픈!
'나의 아저씨' 이지은의 살인자 과거를 알고도, 이선균은 등 돌리지 않았다.
인기기사

솔비, 스페인 일상 담은 패션 화보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