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대화가 필요해 1987’ 장동민, 국민아버지 천호진에 도전장!


‘대화가 필요해 1987’ 장동민이 ‘국민아버지’ 천호진에 도전장을 내민다. 가슴 절절한 부성애 연기로 일순간 관객들의 눈물샘을 제대로 자극시켰다.

 

KBS 2TV ‘개그콘서트’(이하 ‘개콘’) 인기 코너 ‘대화가 필요해 1987’은 매주 로맨스를 기반으로 스토리가 이어지는 드라마 형식의 개그 코너. 이에 설렘은 물론 웃음-감동까지 다양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이중 장동민은 김대희 아버지로 분해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중. 그런 가운데 오는 14일(일) 방송에서 장동민이 절절한 부성애 연기로 공개홀을 일순간 감동의 도가니로 만들었다고 해 이목을 끈다. 한편 앞서 장동민은 김대희와 ‘심금 부자’로 웃픔 연기의 끝을 선보인 바 있어 기대를 더욱 증폭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그 어느 때보다 웃음기를 싹 뺀 장동민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폭풍 감정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것. 울컥한 듯 눈에 눈물이 그렁그렁 맺힌 장동민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가슴까지 절절하게 만든다. 더욱이 장동민은 축 처진 어깨로 의기소침해진 모습. 한숨을 내쉬고 있는 장동민의 모습에서 그가 절망스러운 상황에 빠졌다는 사실을 짐작하게 만든다. 한편 장동민은 매번 ‘버럭아버지’로 김대희를 휘어잡았던 바,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애잔한 장동민의 모습으로 인해 그에게 어떤 상황이 닥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 다른 스틸 속 장동민은 박영진에게 애걸복걸하고 있다. 박영진이 장동민을 매섭게 내치고 있는 상황에서도 장동민은 처절하게 무언가를 부탁하고 있는 모습. 박영진이 안전모와 작업복을 착용하고 있어 이곳이 공사 현장임을 알 수 있게 한다. 무엇보다 장동민의 손에는 하얀 봉투가 들려 있어 그가 어떤 상황에 처한 것인지 호기심을 더욱 자극한다. 한편 과도하게 감정 몰입한 장동민의 모습이 쓸데 없이 진지해 보는 이들의 입꼬리를 실룩거리게 만든다.

 

지난 10일 진행된 공개 녹화에서 장동민이 김대희를 향한 애잔한 부성애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김대희의 대학 등록금 고지서가 나오자 곧바로 공사장을 찾은 것. 더욱이 장동민은 공사장 소장인 박영진에게 “이거 다음 주까지 못 내면 큰일 납니더!”고 소리쳐 방청객들의 가슴을 절절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이도 잠시 전혀 예상치 못한 반전의 스토리로 객석이 당황하기 시작, 결국 곳곳에서 웃음이 새어 나오기 시작하더니 삽시간에 공개홀 전체가 웃음바다로 변했다는 전언이다.

 

이에 방청객들을 뒤집어 놓은 장동민의 ‘부성애’ 메소드 연기가 어떻게 펼쳐질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가운데 장동민의 ‘웃픈’ 연기가 공개될 ‘대화가 필요해 1987’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대한민국을 웃기는 원동력 ‘개그콘서트’는 오는 14일(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개그콘서트>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3 [12:03]   최종편집: ⓒ newswave
'오늘의 탐정', 충격 반전 엔딩+예측불허 예고! 동시간 시청률 2위!
종영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이유영 꽉 닫힌 해피엔딩
'플레이어' 송승헌-정수정-이시언-태원석, 미리 보는 2분 하이라이트 영상 전격 공개!
‘전지적 참견 시점’ 크러쉬-매니저, 빙구美 폭발! ‘리얼 브라더’ 케미 예고!
'뷰티 인사이드' 눈물 글썽 서현진 VS 시크한 이민기 병원 옥상 첫 만남 포착
‘나인룸’ 김희선, “무조건 도전하고 싶은 캐릭터였다“ 남다른 애정 드러내!
‘프리스트’ 연우진-정유미-박용우, 뜨거웠던 대본 리딩 현장 포착!
‘하나뿐인 내편’ 유이, 험난한 가시밭길 삶 예고? 폭풍 ‘감정열연’ 스틸 컷 공개!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 구혜선과 함께 대망의 강원도 첫 방송!
'추석특집 뜻밖의 Q in 조선’ 이수근-전현무-은지원-유세윤, 4왕자로 깜짝 변신 포착!
‘마성의 기쁨’ 최진혁, 열정 가득한 촬영 현장 공개
배우 차민지, 프리스트 캐스팅! 열의 넘치는 형사로 변신! ‘걸크러쉬’ 매력 뽐낸다!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