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헨리, 사랑니 뽑고 축 쳐진 멍뭉이 변신!


‘나 혼자 산다’ 헨리가 사랑니를 뽑고 ‘대화 금지령’이라는 청천벽력과 같은 처방을 받았다. 영상통화 마니아인 그는 강제로 묵언수행을 하게 돼 더 큰 고통을 느꼈고, 할 수 있는 보디랭귀지를 총동원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자아낸다.

 

오늘(12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전진수 / 연출 황지영 임찬) 228회에서는 사랑니를 뽑은 헨리가 아픔을 극복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헨리는 사랑니 발치로 말을 못 하고 있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꿋꿋이 영상통화를 하고 있다. 영상통화 상대는 헨리의 절친인 엠버. 그녀는 “매일 이랬으면 좋겠어. 좋다~ 조용해서”라는 말로 보디랭귀지를 총동원해 통화를 이어가는 헨리를 약 올렸다고 전해져 현실 친구의 모습을 기대하게 한다.

 

이어진 사진에서 헨리는 누군가를 향해 원망 가득한 눈빛을 쏘는가 하면, 아이스크림을 힘없이 먹으면서 우울한 자신의 기분을 알리고 있다. 종이에 자신이 하고 싶은 말을 적으며 치열하게 의사소통을 하고 있는 헨리의 모습은 그만의 귀요미 매력을 배가시키고 있다.

 

또한 헨리는 ‘나 혼자 산다’ 최초로 텍스트 인터뷰를 진행하며 절정에 달한 귀여움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는 ‘아팡ㅠㅠ’을 시작으로 모든 답변을 스케치북에 글로 적어서 표현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사랑니 발치와 함께 헨리에게 주어진 침묵의 하루와 그의 귀여움이 폭발한 ‘나 혼자 산다’ 사상 최초 텍스트 인터뷰는 오늘(12일) 밤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나 혼자 산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2 [10:21]   최종편집: ⓒ newswave
차태현 공황증상, 광활한 사막이 주는 공포와 압박감
백종원 딸, 아빠를 꼭 닮은 외모 눈길
'스케치' 정진영 향해 총구 든 정지훈. 반격의 시발점 될까
조정석 거미 결혼, 설레기도 하고 떨리기도 한다
‘선을 넘는 녀석들’ 동갑 듀오 김구라-설민석, 세계 불가사의 앞 ‘인디아나 존스’ 변신!
배우 하지원, 모스크바에서도 빛난 분위기 여신
박보영·양세종, 아이처럼 천진난만한 ‘물총 데이트컷’ 공개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진기주-윤종훈-김경남, 오는 27일 ‘쓰단쓰단’ 커피차 이벤트 진행!
'라이프 온 마스 고아성' 일촉즉발 위기 포착! 날 선 눈빛 정경호X박성웅 제대로 화났다!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광기 폭발! 12년 동안 잠자던 살인마의 본성이 눈을 뜨다! 긴장감↑
‘무법변호사’, 남은 4회 다이나믹 꿀잼 더할 관전포인트 셋!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 쾌속질주 ‘직진희’ 등판! 대원들 위해 ‘사막로드’ 개척!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