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사랑하는 사이' 원진아X나문희, ‘그냥 가슴 따뜻해지는’ 훈훈 비하인드컷 공개


‘그냥 사랑하는 사이’ 원진아와 나문희가 보기만 해도 따듯해지는 힐링 케미를 선사했다.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연출 김진원, 극본 류보라, 제작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 이하 ‘그사이’) 측은 12일 원진아와 나문희의 웃음꽃 만발한 화기애애한 촬영장 비하인드 스틸컷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 원진아와 나문희는 따뜻한 분위기 속 얼굴에 미소가 떠나지 않는다. 손을 마주 잡고 환한 웃음을 짓는 두 사람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따뜻하게 물들인다. 환자복만 입고 촬영 중인 나문희가 춥지는 않을까 어깨에 걸친 점퍼를 여며주는 원진아의 섬세하고 다정한 손길과 원진아의 손을 잡아주는 나문희의 모습은 친할머니와 손녀를 보는 듯 끈끈한 정이 느껴진다.

 

극중 강두(이준호 분)를 매개로 문수(원진아 분)와 할멈(나문희 분)이 더 가까워졌다. 문수는 강두가 자꾸만 자신을 밀어내자 할멈을 찾아가 고민을 상담했다. 누구보다 강두의 속내를 잘 아는 할멈은 “그 놈이 멀리 한다는 건 그만큼 자네를 아낀다는 거”라며 위로했다. 문수는 할멈의 뇌종양 사실을 알고 강두에게 꼭 알려야 한다며 재영(김혜준 분)을 설득했고, 결국 할멈은 강두와 문수가 재회할 수 있는 인연의 다리가 됐다. 어느새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사이’가 된 문수와 할멈의 힐링 케미가 훈훈한 온기를 전하고 있다

 

문수와 할멈의 가까워진 거리만큼 원진아와 나문희의 다정한 투샷은 보기만 해도 광대미소를 자아낸다. 원진아는 틈 날 때마다 살갑게 다가가 나문희에게 연기에 대한 의견을 구하고, 나문희 역시 따뜻한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고. 나문희는 제작발표회 당시 원진아의 해맑은 매력과 흔치 않은 낮은 톤의 목소리를 칭찬한 바 있다. 첫 주연작부터 흡인력 있는 감성 연기를 펼쳐 보이고 있는 원진아와 이름만으로 설명이 필요 없는 나문희의 나이를 초월한 케미가 ‘그사이’만의 따스한 감성을 한층 고조시킨다.

 

‘그사이’ 제작진은 “나문희 배우의 존재감은 현장에서 배우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매 순간 진정성 있는 연기를 선보이는 나문희 배우와 감성이 남다른 원진아가 함께하는 장면은 평범한 연기조차도 공기가 달라진다.”라고 설명하며 “할멈의 뇌종양이 밝혀진 만큼 드라마에도 큰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병원에서 눈을 뜨지 못하는 할멈을 보며 강두가 오열하는 예고편이 공개돼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는 ‘그냥 사랑하는 사이’ 11회는 오는 15일(월)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2 [09:49]   최종편집: ⓒ newswave
차태현 공황증상, 광활한 사막이 주는 공포와 압박감
백종원 딸, 아빠를 꼭 닮은 외모 눈길
'스케치' 정진영 향해 총구 든 정지훈. 반격의 시발점 될까
조정석 거미 결혼, 설레기도 하고 떨리기도 한다
‘선을 넘는 녀석들’ 동갑 듀오 김구라-설민석, 세계 불가사의 앞 ‘인디아나 존스’ 변신!
배우 하지원, 모스크바에서도 빛난 분위기 여신
박보영·양세종, 아이처럼 천진난만한 ‘물총 데이트컷’ 공개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진기주-윤종훈-김경남, 오는 27일 ‘쓰단쓰단’ 커피차 이벤트 진행!
'라이프 온 마스 고아성' 일촉즉발 위기 포착! 날 선 눈빛 정경호X박성웅 제대로 화났다!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광기 폭발! 12년 동안 잠자던 살인마의 본성이 눈을 뜨다! 긴장감↑
‘무법변호사’, 남은 4회 다이나믹 꿀잼 더할 관전포인트 셋!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 쾌속질주 ‘직진희’ 등판! 대원들 위해 ‘사막로드’ 개척!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