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前 최창민 現 최제우, 데뷔 20년 만 첫 토크쇼! 최강창민에 밀려 이름 개명?


‘90년대 하이틴스타’ 최제우가 ‘라디오스타’로 데뷔 20년 만에 첫 토크쇼에 출연, 냉동 해제를 예고했다. 최창민에서 이름을 개명한 그는 갑자기 방송에서 사라진 이유를 밝히는가하면 1년 동안 배운 명리학 개인기(?)를 선보이며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오늘(1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내 꽃길은 내가 깐다’ 특집으로 서지석-김지민-최제우(전 최창민)-김일중이 출연해 활활 타오르는 야망을 드러내며 입담을 마음껏 뽐낸다.

 

최제우는 1990년대 최고의 인기를 누린 하이틴 스타였다. 당시 잡지모델로도 유명세를 탄 그는 지난 1998년 1집 앨범 ‘영웅’으로 가수로 데뷔했고 이후 1999년, 2000년에 두 장의 앨범을 더 내고 활동 했다. 대표곡으로는 ‘짱’이 있다. 가수 뿐 아니라 시트콤 ‘나 어때’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큰 인기를 누렸다.

 

최제우를 본 MC들은 저마다 반가워하면서 그의 인기를 증언하기 시작했고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녹화가 진행됐다. 그는 최창민에서 최제우로 이름을 개명한 이유를 밝히면서 “모르시는 분들이 들으면 최강창민이라고 하시는 분이 많았다”고 해 모두를 웃게 했다고.

 

특히 “라스 역사상 역대급으로 자료가 없었다”며 놀라워하는 MC들에게 최제우는 “2000년도에 활동을 그만뒀다. 그만두고 싶어서 그만둔 건 아니다”라며 그동안 자신에게 있었던 여러가지 사건, 사고에 대해 얘기를 꺼냈다. 이 과정에서 최제우는 과거 일용직 근로부터 길거리 어묵집의 골든벨을 꿈꾸던 당시의 상황을 담담하게 얘기했다는 후문.

 

무엇보다 최제우는 명리학 개인기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놓을 예정이다. 1년 동안 명리학을 공부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한 그는 서지석-김지민-김일중의 신년운세 풀이로 모두의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여기에 1990년대 하이틴스타로 큰 인기를 누렸던 ‘짱’ 댄스를 선보이는 한편, 다른 게스트들의 개인기를 곳곳에서 스틸하는 모습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과연 1990년대에서 냉동 해제 된 ‘짱’ 오빠 최제우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즐겁게 할지, 명리학을 배우고 돌아온 최제우의 게스트 신년운세 풀이는 얼마나 공감을 불러일으킬 수 있을지, 오늘(10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0 [09:44]   최종편집: ⓒ newswave
'손꼭잡고' 솔직해진 김태훈, 로맨스 기대해도 될까요
왕빛나 이혼, 성격차이로 인하여 신중한 고민 끝에...
'나 혼자 산다' 한혜진, 소속사 체육대회에 6~70인분 요리 도전!
'해투3' 윤미래, “이효리와 걸그룹 데뷔할 뻔” 멤버 결성 비화 공개! ‘눈길’
‘선을 넘는 녀석들’ 이시영, 美친 친화력! 트럼프 장벽 앞 ‘자유의 여신’ 변신!
‘건반 위의 하이에나’ 김태원X김종서, 레전드들의 콜라보 무대 공개
‘슈츠(Suits)’ 박형식x고성희 티격태격, 벌써부터 설렌다
배우 이민호, 드라마 ‘못말리는 컬링부’ 주인공 캐스팅
‘라이브’ 배성우-배종옥-성동일-이얼, 든든한 선배들의 내공
'미스 함무라비' 고아라, 열혈 판사 완벽 변신 스틸컷 공개!
‘손 꼭 잡고’ 윤상현, 한혜진 투병 사실 알았다! 통한의 눈물과 함께 2막 오픈!
'나의 아저씨' 이지은의 살인자 과거를 알고도, 이선균은 등 돌리지 않았다.
인기기사

솔비, 스페인 일상 담은 패션 화보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