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사랑하는 사이' 이준호X윤세아, 예측불가 치명 케미로 시청자 사로잡는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이준호와 윤세아가 치명적 케미로 극의 또 다른 재미를 책임진다.

 

JTBC 월화드라마의 포문을 여는 작품으로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그냥 사랑하는 사이’(연출 김진원, 작가 유보라, 제작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 이하 ‘그사이’) 측은 5일 이준호와 윤세아의 아슬아슬 초밀착 아이컨택이 포착된 스틸컷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그사이’는 거칠지만 단단한 뒷골목 청춘 강두(이준호 분)와 상처를 숨긴 채 평범한 일상을 꿈꾸는 건축 모델러 문수(원진아 분), 인생을 뒤흔든 사고에서 극적으로 살아남은 두 남녀가 서로의 상처를 보듬어가는 과정을 그린다. 걷잡을 수 없는 이끌림으로 서로에게 물들어가는 강두와 문수의 치열한 사랑이 시청자들에게 따뜻하고 가슴 먹먹한 울림을 선사할 전망이다.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의 김진원 감독과 ‘비밀’의 유보라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이준호와 원진아라는 신선한 캐스팅에 이기우, 강한나, 나문희, 윤유선, 안내상, 태인호, 윤세아, 박희본 등 내공 탄탄한 명품 배우들이 곳곳에 포진해 풍성한 서사와 섬세한 감정선으로 드라마를 가득 채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준호(이강두 역)와 윤세아(마리 역)의 관계에 궁금증을 유발하는 사진이 담겨 있다. 얼굴 가득 상처를 달고 있는 이준호의 얼굴을 쓸어내리는 여유로운 미소의 윤세아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초밀착한 상태로 서로를 응시하는 눈빛이 숨 막히는 아슬아슬한 분위기를 만들어낸다. 밑바닥 인생을 살아온 이준호의 거친 모습과 그런 이준호에게 다정하게 다가가는 윤세아의 케미는 종잡을 수 없어서 더 궁금증을 유발한다.

 

해당 장면은 극중 마리가 강두에게 정유택(태인호 분)의 명함을 건네며 일을 제안하는 장면으로 두 사람의 관계를 한 눈에 보여준다. 윤세아가 연기하는 마리는 클럽 ‘마리앤’의 마담으로 부둣가 골목에서 허드렛일을 하는 강두를 누구보다 믿고 끌어주는 인물이다. 때로 든든한 누이처럼, 때로 연인같은 친구처럼 지내며 극의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 사진만으로도 깊이 있는 연기변신을 펼칠 이준호와 독보적 존재감으로 강한 에너지를 보여주는 윤세아의 대체불가 케미가 벌써부터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그사이’ 제작진은 “앞날이 없는 것처럼 하루살이 인생을 살아가는 강두와 마리의 관계는 이 드라마의 또 다른 꿀잼포인트다. 이번 작품을 통해 확실한 연기변신을 하는 이준호와 독보적 매력의 윤세아의 연기 시너지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한편, 오랜만에 만나는 짙은 감성 멜로로 기대를 높이고 있는 ‘그냥 사랑하는 사이’는 오는 12월 11일(월) 밤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2:05 [09:58]   최종편집: ⓒ newswave
‘세상에서’ 최지우-최민호가 母원미경과 이별을 준비하는 법
윤균상X전성우, 이유 있는 형제美 ‘훈훈 비하인드’
'세상의 모든 방송' 산다라박, 에너자이저 고딩들과 광란의 노래방 나들이!
'개콘 新코너' ‘버스킹 어게인’ 장기영, 기타는 폼! 노래는 잼병~ 新개념 버스킹 선도!
‘마더’ 이혜영, 대체불가 ‘카리스마 어머니’ 변신! 7년만에 브라운관 복귀!
'나 혼자 산다' 기안84, 박나래 돌발 고백에 정신 혼미!
'같이 살래요?' 한지혜X이상우 출연 확정, 이들이 그려갈 30대 로맨스는?
‘언터처블’ 김성균, 진구 멱살잡이에 ‘조커 웃음’ 작렬! ‘섬뜩’
엄정화 아버지, 단란한 가족의 모습 그리워..
김동준 한가인, 남매라고 해도 믿을 듯..
유승호&채수빈, 달달 케미 X 만찢 비주얼 발산!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단 한 장면도 놓칠 수 없는 이유
인기기사

티파니 화보 공개, 기분 좋은 에너지 가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