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신현수, 철부지 막내? 알고 보면 누구보다 속 깊은 의리남!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연출 김형석/극본 소현경) 잔망 막내 신현수가 반전 매력을 뽐냈다. 주변 사람들이 힘들 때마다 특급 의리를 드러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것.

 

지난 11일(토), 12일(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 20회, 21회에서는 철부지 막내인줄로만 알았던 지호(신현수 분)가 가족과 지인들에게 속 깊은 의리를 자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불륜 사건에 휘말려 협박을 당하고 있는 서현(이다인 분)이 도와달라며 자신을 찾아오자 지호는 “내가 그 놈 조심하라고 그랬잖아!”라며 구박하면서도 진지하게 고민을 들어줬다. 이어 해결해주면 억대의 돈을 주겠다는 말에도 지안(신혜선 분)의 일이 마음에 걸려 거절하려 한 것도 잠시, 그녀의 간절한 부탁에 끝내 외면하지 못하고 고민에 빠지기도. 특히 만나기만 하면 티격태격 앙숙 같은 사이임에도 위기에 놓인 서현을 진심으로 걱정하는 츤데레 면모가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또한 그동안 학원비와 용돈을 쓰지 않고 모아놓은 통장을 형 지태(이태성 분)에게 선물하는가 하면, 힘들어 하고 있을 지안에게 “난 항상 큰누나 편인 거 알지?”라고 울먹이며 음성편지를 남기는 따뜻한 마음씨로 시청자들을 울리고 웃겼다.

 

이렇게 극 초반 어려운 집안 형편에도 자신을 뒷바라지해주는 가족에게 툴툴거리고 학원 간다는 거짓말로 아르바이트를 가는 등 마냥 철부지인 것 같았던 지호가 회를 거듭할수록 의리 넘치고 속 깊은 면모를 보여주고 있어 계속해서 그려질 그의 다양한 매력에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이에 방송 직후 각종 커뮤니티에는 “내가 지호를 좋아하는 이유가 있다니까! 처음엔 철없는 막내 같았는데 알고 보니까 의리의리한 남자였음”, “우리 지호 하고 싶은 대로 다 해! 작은 누나 싫으면 나는 어떠니?”, “나는 지호 스토리가 제일 재밌는 것 같음! 신현수 배우님 분량 더 늘려주세요!”, “이제 서현이와 한 배 타는 건가요~ 스토리 완전 흥미진진해” 등 다양한 의견이 올라오고 있다.

 

한편 지호가 협박의 위기로부터 서현을 어떻게 구해낼지 이어질 전개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는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은 매주 주말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1:13 [09:59]   최종편집: ⓒ newswave
‘1박 2일’ 6멤버, 승부력x케미 폭발! 짜릿하게 시원하게 안방극장 ‘무더위 타파’!
김건모 첫사랑, 가장 사랑했던 때는 1993년
'아는 와이프' 지성 X 한지민, 현실부부 케미 폭발 스틸컷 첫공개!
‘슈돌’ 시안, 시하가 남자라고? 충격적 사실에 ‘패닉’
'라이프' 이동욱X조승우, 열기 후끈 현장 비하인드 컷 공개!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민영, 매력 화수분! 시청자 홀린 매력 3!
'이리와 안아줘' 허준호-장기용-진기주-윤종훈-김경남, 행복한 추억 담긴 굿바이 비하인드!
'마녀의 사랑' 윤소희-현우-이홍빈, 구슬땀 대본 공부! 첫 방송 앞두고 열정 활활!
'서른이지만' 신혜선, “양세종과 같이 연기하는 것 너무 재미있다”
'라이프 온 마스' 수면 위로 드러난 매니큐어 살인사건의 진실! 범인은 경찰 내부에 있다! 역대급 ‘소름’ 엔딩
‘사생결단 로맨스’ 지현우VS이시영, 제대로 붙었다! 끝장 ‘호르몬 전쟁’ 스타트!
‘너도 인간이니’ 후반부 관전 포인트 넷! 제작진, “인간 서강준의 이야기 더해질 것.”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