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청소년들이 말하는 ‘원자력의 미래’
오는 14일 고양시청소년재단 청소년 합의회의 실시
▲ 고양시 청소년들이 말하는 ‘원자력의 미래’


고양시(시장 최성) 청소년재단은 오는 14일(토) 한국 에너지 정책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청소년 18명으로 구성된 고양시 청소년합의회의의 1차 본회의를 실시한다.

 

합의회의는 사회적 쟁점이 되는 이슈에 대해 찬·반 입장을 견지하는 전문가와 시민 간 평등한 의사소통으로 이뤄지며 시민들의 정책 참여를 촉진하는 제도다. 1987년 덴마크를 시작으로 전 세계적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한국에서는 총 4번의 합의회의가 진행된 바 있다.

 

‘제1회 고양시 청소년합의회의’는 청소년들이 주도·참여하는 첫 번째 합의회의로 관내 청소년들이 일반시민으로서 지역사회 발전에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의사표현의 장을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회의는 ‘고양시 청소년들이 말하는 원자력의 미래’라는 주제로 이뤄진다. 회의에 참여하는 청소년 패널은 관내에 거주하거나 재학 중인 13세~19세 청소년 총 18명(중 8명, 고 10명)으로, 원자력에 대한 긍정적인 입장과 부정적인 입장, 중립적인 입장을 대변하는 청소년들로 골고루 선발·구성됐다.

 

선발된 청소년 패널들은 지난 9월 1~2차 예비모임을 통해 ▲한국 에너지 정책의 현황과 평가 ▲원자력 발전 ▲핵 발전을 둘러싼 쟁점 ▲신재생 에너지에 대한 현황과 전망 등 다양한 소주제에 대한 학습과 토론을 통해 더 나은 합의를 위한 질문을 도출했다.

 

도출된 질문으로 진행되는 이번 1차 본회의에서는 질문에 대한 전문가 4인의 답변 청취 및 청소년 패널과 전문가 패널 간 상호토론으로 진행될 계획이다.

 

또한 오는 10월 21일(토)과 22(일) 1박2일로 진행되는 2차 본회의에서는 최종적인 상호토론을 통한 합의문 작성과 이를 바탕으로 한 ‘원자력의 미래’ 합의문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고양시청소년재단 대표이사 전성민은 “고양시청소년재단은 앞으로도 청소년들에게 사회적 이슈에 대한 충분한 정보를 제공하고 토론을 통한 합의 과정을 거쳐 지역사회 주요구성원으로서 대안을 제시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0:13 [12:27]   최종편집: ⓒ newswave
'크로스' 고경표-조재현-전소민, 설 연휴 반납 열일모드 8종세트 공개!
‘라이브(Live)’ 티저 2종 공개, 지구대 경찰들의 일상 ‘유쾌+반전’
‘키스 먼저 할까요’ 멋진 언니 예지원, 아찔 도발 폴댄스 포착
‘슈돌’ 윌리엄-벤틀리, 아침부터 꼭 닮은 데칼코마니 형제 ‘세젤귀’
'미스티' 오늘(16일) 밤, 기자들 앞에 나선 김남주! 백전백승 정면 돌파 통할까?
‘마더’ 허율,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개구쟁이 윤복이 비하인드 영상 2종 공개!
‘무한도전-토토가3’ H.O.T. 레전드가 왔다! 22년 전으로 타임슬립! 데뷔무대 같았던 감동의 무대!
'배틀트립' 최정원-김지훈, "우린 이길 수 밖에 없어" 샌프란시스코 완전 정복 GO! 기대UP
‘마더’ 이보영-허율, 고보결에 실종 아동 정체 발각! 매회 충격적 엔딩! 압권’
'나 혼자 산다' 배구여제 김연경, 리더십도 MVP! 동료 실책에도 토닥토닥!
‘발칙한 동거’ 강다니엘-옹성우-김재환, 필 충만 방구석 즉흥 콘서트 오픈!
‘라이브(Live)’ 배종옥, 원조 걸크러시 온다 ‘베테랑 경찰 변신’
인기기사

티파니 화보 공개, 기분 좋은 에너지 가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