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암동 복수자들 라미란 파격변신 왜?: "오늘 본격적인 첫 번째 사이다 응징 펼쳐진다!"

 

‘부암동 복수자들’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화려하게 변신한 라미란의 모습을 공개해 오늘(12일)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tvN 수목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극본 김이지, 황다은, 연출 권석장,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제이에스픽쳐스)이 2회 방송을 앞두고 홍도희(라미란)의 파격 변신을 예고했다. 재래시장의 생선장수로 언제나 편안한 차림을 고수했던 도희가 머리부터 발끝까지 고급스러움이 넘쳐나는 스타일링을 장착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는 것.

 

지난 첫 회에서 도희는 억울하게 학교폭력 가해자가 된 아들 김희수(최규진)의 선처를 부탁하며 황정욱(신동우)의 엄마인 주길연(정영주) 앞에 망설임 없이 무릎을 꿇었다. 그 모습을 지켜본 김정혜(이요원)는 “자존심도 없어요?”라고 솔직하게 물었고, 도희는 “내 자존심은 나한테 소중한 걸 지키는 거에요”라고 당당하게 답했다. 아들을 지키기 위해 닳는 것도 아닌 무릎쯤 꿇는 건 아무것도 아니라는 모성애를 지닌 강한 엄마의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이렇듯 소중한 두 아이를 제대로 키워내는 것 외에 스스로를 꾸미는 일은 생각도 않을 것처럼 보였던 도희가 변신을 감행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녀는 전문가의 손길로 화려하게 세팅된 헤어와 메이크업부터 럭셔리한 옷차림까지. 평소의 모습과 완벽히 대조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아이들을 지키기 위해 주길연을 향한 복수를 결심한 도희가 ‘복자클럽’의 일원이 된 것으로 보아 그녀의 화려한 변신에는 정혜와 미숙(명세빈)의 도움이 있었을 것이라 추측되는 바. 도희가 180도 변신을 시도한 사연과 이후 전개에 귀추가 주목된다.

 

관계자는 “오늘 밤(12일), 도희의 화려한 변신과 함께 ‘복자클럽’의 첫 번째 사이다 복수가 공개된다. 초보 복수자 3인의 유쾌한 한 방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부암동 복수자들’. 오늘(12일) 밤 9시30분 방송.

 

사진제공= tvN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0:12 [14:33]   최종편집: ⓒ newswave
‘구내식당’ 성시경 적성 찾았다! ‘건설현장 육체노동 딱 맞아’
'오늘의 탐정', 충격 반전 엔딩+예측불허 예고! 동시간 시청률 2위!
종영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이유영 꽉 닫힌 해피엔딩
'플레이어' 송승헌-정수정-이시언-태원석, 미리 보는 2분 하이라이트 영상 전격 공개!
‘전지적 참견 시점’ 크러쉬-매니저, 빙구美 폭발! ‘리얼 브라더’ 케미 예고!
'뷰티 인사이드' 눈물 글썽 서현진 VS 시크한 이민기 병원 옥상 첫 만남 포착
‘나인룸’ 김희선, “무조건 도전하고 싶은 캐릭터였다“ 남다른 애정 드러내!
‘프리스트’ 연우진-정유미-박용우, 뜨거웠던 대본 리딩 현장 포착!
‘하나뿐인 내편’ 유이, 험난한 가시밭길 삶 예고? 폭풍 ‘감정열연’ 스틸 컷 공개!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 구혜선과 함께 대망의 강원도 첫 방송!
'추석특집 뜻밖의 Q in 조선’ 이수근-전현무-은지원-유세윤, 4왕자로 깜짝 변신 포착!
‘마성의 기쁨’ 최진혁, 열정 가득한 촬영 현장 공개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