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암동 복수자들 라미란 파격변신 왜?: "오늘 본격적인 첫 번째 사이다 응징 펼쳐진다!"

 

‘부암동 복수자들’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화려하게 변신한 라미란의 모습을 공개해 오늘(12일)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tvN 수목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극본 김이지, 황다은, 연출 권석장,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제이에스픽쳐스)이 2회 방송을 앞두고 홍도희(라미란)의 파격 변신을 예고했다. 재래시장의 생선장수로 언제나 편안한 차림을 고수했던 도희가 머리부터 발끝까지 고급스러움이 넘쳐나는 스타일링을 장착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는 것.

 

지난 첫 회에서 도희는 억울하게 학교폭력 가해자가 된 아들 김희수(최규진)의 선처를 부탁하며 황정욱(신동우)의 엄마인 주길연(정영주) 앞에 망설임 없이 무릎을 꿇었다. 그 모습을 지켜본 김정혜(이요원)는 “자존심도 없어요?”라고 솔직하게 물었고, 도희는 “내 자존심은 나한테 소중한 걸 지키는 거에요”라고 당당하게 답했다. 아들을 지키기 위해 닳는 것도 아닌 무릎쯤 꿇는 건 아무것도 아니라는 모성애를 지닌 강한 엄마의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이렇듯 소중한 두 아이를 제대로 키워내는 것 외에 스스로를 꾸미는 일은 생각도 않을 것처럼 보였던 도희가 변신을 감행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녀는 전문가의 손길로 화려하게 세팅된 헤어와 메이크업부터 럭셔리한 옷차림까지. 평소의 모습과 완벽히 대조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아이들을 지키기 위해 주길연을 향한 복수를 결심한 도희가 ‘복자클럽’의 일원이 된 것으로 보아 그녀의 화려한 변신에는 정혜와 미숙(명세빈)의 도움이 있었을 것이라 추측되는 바. 도희가 180도 변신을 시도한 사연과 이후 전개에 귀추가 주목된다.

 

관계자는 “오늘 밤(12일), 도희의 화려한 변신과 함께 ‘복자클럽’의 첫 번째 사이다 복수가 공개된다. 초보 복수자 3인의 유쾌한 한 방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부암동 복수자들’. 오늘(12일) 밤 9시30분 방송.

 

사진제공= tvN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0:12 [14:33]   최종편집: ⓒ newswave
배우 노수산나, ‘연말까지 열일!’ 활발한 작품 활동 이어간다!
‘의문의 일승’ 윤균상 정혜성, 몸 사리지 않는 수중 촬영 포착
‘나 혼자 산다’ 헨리, 지친 일상은 그만! ‘힐링 데이’로 스스로에게 휴식 선물!
'언터처블' 경수진, 환한 웃음의 스틸사진 공개. 오늘 밤 “첫 단추 꿴다”
'무한도전', 유재석의 ‘길거리 토크쇼 잠깐만’ 이번엔 멤버들이 주인공?
‘무한도전’ 오는 (25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 복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노희경 작가가 직접 답했다, 21년만 리메이크가 갖는 의미
박한별 임신, 인생이 통째로 뒤바뀌고있는 경험을 하는 중
강소라, 숨겨왔던 우월 비주얼 엄지 척!
장동민, ‘폭탄 머리+풀린 동공’ 포착! 무슨 일?
'세상의 모든 방송' 차오루, 돌발 ‘버스 역주행!’ 포착! 알고 보니 갈비 때문?
‘의문의 일승’ 정혜성, 기대주 → 대세.. 주목해야 하는 이유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