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죽음을 지키려는 死자 송승헌 vs. 죽음을 예측하는 女자 고아라

 


OCN 오리지널 ‘블랙’ 송승헌, 고아라의 생사예측 미스터리가 베일을 벗었다.

 

오는 10월 14일 첫 방송되는 OCN 오리지널 ‘블랙’(극본 최란, 연출 김홍선, 제작 아이윌미디어)이 죽음을 지키려는 死(사)자 블랙과 죽음을 예측하는 女(여)자 하람으로 변신한 송승헌, 고아라의 캐릭터 예고를 공개, 생사예측 미스터리의 본격적인 출발을 알렸다. 인간의 죽음 앞에서 냉정한 송승헌과 죽음이 두렵지만 물러서지 않는 고아라는 상반된 두 캐릭터의 활약에 기대를 더한다.

 

공개된 티저 속에서 죽음을 맞이한 인간에게 “운명을 받아들여”라고 말하며 어두운 분위기를 뿜어내는 블랙 송승헌. 어떻게든 지시받은 영혼을 수거해 죽음을 지키는 게 그의 일이다. 인간의 감정을 전혀 이해하지 못하고, 그래서 죽음 앞에서도 무덤덤한 모태 死자이며, 훌륭한 업무 수행 능력 덕분에 死자 업계에서도 알아주는 엘리트다. 과연 블랙의 무결점 커리어는 계속될 수 있을까.

 

고아라가 연기할 강하람은 “내 눈에는 죽음의 그림자가 보여요”라는 티저 속 대사처럼 눈을 통해 죽음을 예측할 수 있는 능력을 가졌다. 앞으로 죽을 사람에게서 검은 그림자를 보는 것. 그녀에게 죽음은 언제나 두렵고 그래서 그림자를 보지 않기 위해 언제나 검은 선글라스를 착용한다. 하지만 분신과도 같은 선글라스를 내려놓고 죽음의 그림자에 손을 갖다 대는 하람은 죽음에 맞서 그녀가 자신의 능력을 어떻게 활용할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처럼 블랙과 하람에게 생과 사는 온도 차가 극명하다. 그러나 천계의 룰을 어기고 사람의 생명을 구하고자 고군분투할 송승헌과 고아라. 죽음을 지키려는 사자 블랙은 어째서 죽음을 예측하는 여자 하람과 손을 잡게 된 것일까. 비범한 두 캐릭터가 콜라보하게 될 생사예측 미스터리에 의문과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한편 ‘블랙’은 ‘신의 선물-14일’로 촘촘한 전개를 선사했던 최란 작가와 ‘보이스’로 장르물의 역사를 새롭게 쓴 김홍선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구해줘’ 후속으로 오는 10월 14일 밤 10시20분, OCN에서 첫 방송된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9:11 [13:59]   최종편집: ⓒ newswave
세븐틴 우지 팬연합, 포항 이재민 돕기 기부행렬에 동참
종영 D-day, SBS 사랑의 온도가 사랑받을 수 있었던 이유
강경준 장신영, 본격적인 결혼 준비 시작!
류준열 혜리, 함께인 듯 아닌듯
‘의문의 일승’ 3차 티저, 윤균상의 강렬 액션 “끝까지 살아야 한다”
노을 강균성, 윤종신 ‘좋니’ 흉내부터 정우성 표정 모사까지! 대박!
강기영 & 황승언, 색다른 연기 변신 도전!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 김무열, “그동안 한국 드라마에서 볼 수 없었던 파격적 작품이다.” 왜?
‘마녀의 법정’ 정려원, 절묘한 타이밍에 김권 변호사로 등장! 시청자 소름!
‘언터처블’ 진구VS김성균, 서로에게 등 돌렸다! 처절한 ‘형제의 난’ 예고!
'김생민의 영수증' 파격 70분 정규 확정! 11월 26일(日) 오전 10시 30분 첫 방송!
'사랑의 온도' 다시 만나 사랑 확인한 서현진♥양세종, 삼각관계 정리한 김재욱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