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의 왕비’ 박민영 연우진 이동건 황찬성, 대본열공 포착 ‘감탄’


7일의 왕비’ 배우들의 대본열공 현장이 포착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극본 최진영/연출 이정섭/제작 몬스터 유니온)는 사랑, 역사의 잔혹한 소용돌이에 휩싸인 세 남녀의 치명적인 운명을 그린 팩션 로맨스사극이다. 탄탄한 스토리, 배우들의 열연, 탁월한 연출의 3박자가 완벽히 맞는 ‘웰메이드 드라마’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여러 장점을 갖춘 ‘7일의 왕비’. 그 중에서도 배우, 스태프 모두 한마음으로 쏟는 열정은 드라마 완성도에 큰 영향을 끼쳤다는 전언이다. 이 같은 ‘7일의 왕비’ 팀의 노력과 팀워크를 확인할 수 있는 현장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6월 19일 ‘7일의 왕비’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들은 그 동안 촬영 현장에서 포착된 배우들의 대본열공 모습을 담고 있다. 박민영(신채경 역), 연우진(이역 역), 이동건(이융 역), 황찬성(서노 역) 등 사진 속 배우들 모두 다양한 상황에서 각자 캐릭터와 연기에 몰입하기 위해 대본숙지에 열을 올리고 있다.

 

남장을 한 채 대본을 바라보는 박민영, 대본을 손에 든 채 이역의 감정에 집중하는 연우진, 이정섭 감독과 함께 대본을 분석하며 디테일을 살리려는 이동건, 고난도 수중 액션촬영을 앞두고 대본을 보고 또 보는 황찬성, 설레는 케미를 위해 같이 대본을 보며 호흡을 맞춰보고 논의하는 박민영-연우진 등. 공개된 사진들을 통해 ‘7일의 왕비’ 배우들이 휘몰아치는 전개 속에서도 디테일한 감정선을 담아낸 비결을 엿볼 수 있다.

 

이와 관련 ‘7일의 왕비’ 제작진은 “’7일의 왕비’ 배우들 모두 언제나 대본에서 손을 놓지 않고 있다. 서로 대화를 나누며 호흡을 맞춰보는 등 드라마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노력도 아끼지 않고 있다. 사극인 만큼 전국 곳곳에서 촬영이 진행되고 있는데, 그 와중에도 팀워크까지 다지고 있는 배우들에게 고마운 마음이다. 이 같은 배우들의 열정과 노력이 빛날 ‘7일의 왕비’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은 단 7일, 조선 역사상 가장 짧은 시간 동안 왕비의 자리에 앉았다 폐비된 비운의 여인 단경왕후 신씨를 둘러싼, 중종과 연산군의 러브스토리를 그린 팩션 로맨스사극이다. 회를 거듭할수록 더욱 치명적인 이야기를 풀어내고 있는 ‘7일의 왕비’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 몬스터 유니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6:19 [12:14]   최종편집: ⓒ newswave
'병원선' 하지원-강민혁-이서원-김인식 청춘 의사 4인방 포스터 공개!
채수빈, 한강 밝히는 미녀 배달부 ‘싱긋’
태연 심경고백, 해프닝으로 생각하겠다
기안84, 무에타이 본고장 태국 방문! 세계 챔피언에게 한 수 배운다! 관심 집중!
세상의 모든 방송 주상욱, 작정하고 ‘멜로 눈빛’ 발사! 초 강수 스킨십 ‘백허그’ 시도!
최민수&신성록, 훈훈 비주얼 X 유쾌 매력으로 꿀케미 발산!
웹드라마어쩌다18 최민호X이유비, 풋풋+아련美 폭발 공식 포스터 공개!
지드래곤 기부, 올해도 계속되는 선행
웹드라마 '힙한 선생' 이주영X유라, 깨알 워맨스에 꿀잼지수↑
김남길X김아중, 달달한 분위기 포착! 김남길, 김아중 앞 멍뭉美 폭발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 특급 친화력 뿜뿜, 외국인 삼촌도 OK
'눈덩이 프로젝트' 레드벨벳, 뮤비 역할 확정! 사랑에 빠진 여고생 5인! 청순美 뿜뿜~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