귓속말 이보영 이상윤 포옹 포착, 점점 더 가까워지는 두 男女


‘귓속말’ 이보영 이상윤, 두 남녀의 거리가 더욱 가까워진다.

 

SBS 월화드라마 ‘귓속말’(극본 박경수/연출 이명우)에는 적으로 만나 어느새 동료가 된 남녀가 있다. 살인누명을 쓴 남자의 딸. 누명임을 알면서도 어쩔 수 없이 청부판결을 내린 판사. 적개심을 품을 수밖에 없는 사이였지만, 이들은 같은 목적에 따라 움직이며 서로에게 힘이 됐다. 그리고 이제 이들의 관계는 한 발자국 더 가까워질 전망이다.

 

통렬한 현실반영, 묵직한 메시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뒤통수 전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 등. 안방극장이 ‘귓속말’에 열광하는 이유는 많다. 그 중에서도 결코 빼놓을 수 없는 것이 극중 신영주(이보영 분)-이동준(이상윤 분) 두 남녀의 관계 변화이다. 처절한 상황 속 감정변화가 밀도 있게 그려지며 ‘박경수 작가의 멜로’라는 새로운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런 가운데 5월 15일 ‘귓속말’ 제작진이 신영주-이동준의 한층 좁혀진 거리를 엿볼 수 있는 14회 한 장면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영주와 이동준은, 이동준의 어머니가 운영하는 요양원에 단둘이 있다. 이 곳은 신영주의 아버지가 죽음을 맞이한 곳이기도 하다. 그만큼 신영주에게도, 이동준에게도 매우 중요한 공간이라고 할 수 있다. 이 곳에 두 사람이 함께 있다는 것만으로도 큰 의미를 지닌다.

 

무엇보다 돋보이는 것은 두 사람의 가까워진 거리이다. 두 번째 사진 속 신영주가 두 팔로 이동준을 꼭 끌어안고 있는 것. 다음 사진에서도 스쳐 지나면서도 손을 꼭 잡은 두 사람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지금 누구보다 처절한 상황에 놓인 두 사람이다. 같은 목적을 위해 달려가는 두 사람에게, 조금씩 그러나 강렬하게 서로에 대한 감정변화가 일어나고 있음이 오롯이 느껴진다.

 

지난 방송에서 신영주와 이동준은 최일환(김갑수 분)을 소환하는데 성공했다. 두 사람에게 최일환은 법비의 온상인 태백의 대표이자, 얽히고설킨 권력구도의 정점에 선 인물이다. 동시에 두 사람의 운명을 나락으로 밀어 넣고, 살인죄를 저지른 인물이기도 하다. 공동의 적인 셈. 최일환을 향한 총알이 맞아 떨어지기 시작한 가운데, 두 남녀의 거리도 가까워지며 ‘귓속말’의 스토리는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종영까지 단 4회가 남은 ‘귓속말’. 치열한 두뇌싸움과 통쾌한 뒤통수, 더불어 펼쳐질 신영주, 이동준의 감정변화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SBS ‘귓속말’ 14회는 5월 15일 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SBS ‘귓속말’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5:15 [09:54]   최종편집: ⓒ newswave
‘죽어야 사는 남자’ 신성록&이소연, 꽃으로 완성한 극강의 비주얼!
한주완, ‘나홀로 마라톤’ 포착! 스트레스 날리는 청량한 미소
김준희, 당당히 열애 중
최민수&신성록, 유쾌한 에너지 X 광대승천 미소 뿜뿜!
신세경-남주혁, 설렘폭발 놀이공원 데이트 포착! 핵달달 예고
배우 박해미, 10kg 체중 감량 비법 대공개! 정열의 플라멩코!
‘최강 배달꾼’ 채수빈 김선호, 거침없는 수중 촬영 현장 포착
'학교 2017' 김세정-김정현-장동윤, 금도고 3인방의 미묘한 삼각관계
'냄비받침' 홍준표, 영수회담으로 시작해 눈썹 문신,효린 열혈 팬 인증까지!
‘살림남2’ 딸의 학교 찾은 김승현, “자퇴까지 생각했다”는 말에 ‘충격’
‘죽어야 사는 남자’ 최민수, 이것이 진정한 백작의 품격! 품위 X 카리스마 스틸 공개!
'왕은 사랑한다' 임윤아 X 홍종현, 첫 밀착케미 옳았다! 심쿵하기 좋은 밤!
인기기사

유빈, a컷보다 더 예쁜 썸머 b컷 화보 공개
닫기